삼성중공업, 새해 첫 달 2.4조원 수주…올해 목표 21% 달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삼성중공업이 LNG운반선 2척을 수주했다. 삼성중공업이 건조한 LNG운반선. /사진=삼성중공업
삼성중공업이 새해 첫 달에만 20억달러(약 2조4600억원)의 수주 실적을 거두며 순항하고 있다.

삼성중공업은 오세아니아 지역 선사와 액화천연가스(LNG)운반선 2척의 건조계약을 총 6097억원에 체결했다고 1일 공시했다.

삼성중공업은 올해 초 실적으로 집계된 15억달러(약 1조8500억원) 규모의부유식 액화천연가스 생산설비(FLNG) 1기를 포함해 한 달 새 20억달러의 수주 실적을 거뒀다. 이는 삼성중공업이 올해 수주 목표로 제시한 95억달러(약 11조7000억원)의 21%에 해당하는 규모로 3년 연속 목표 달성 전망을 밝게 하고 있다.

삼성중공업 관계자는 "올해 LNG운반선은 70척 이상 발주가 기대되고 환경규제에 대비한 친환경 연료 추진선박도 꾸준히 나올 것으로 예상된다"며 "독보적인 경쟁력을 갖고 있는 FLNG 시장도 적극 공략해 3년 연속 수주 목표 달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할 것"이라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389.09상승 9.8912:43 03/21
  • 코스닥 : 805.12상승 2.9212:43 03/21
  • 원달러 : 1307.00하락 3.112:43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2:43 03/21
  • 금 : 1982.80상승 9.312:43 03/21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국내 공식 출시한 '애플페이'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