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전자, 업 가전 입은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로 美 빌트인 시장 공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G전자가 'KBIS 2023'에 참가한다. / 사진=LG전자
LG전자가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에 업가전을 결합한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앞세워 미국 빌트인 시장 공략을 강화한다.

LG전자는 1월31일부터 2월2일까지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KBIS 2023'에 참가한다고 1일 밝혔다.

LG전자는 이번 전시에서 1022㎡규모의 부스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LG 스튜디오 등 빌트인 가전을 비롯해 스타일러 슈케어·슈케이스, 무드업 냉장고와 같은 혁신가전, CES 2023에서 공개한 미니멀 디자인 가전 등 다양한 라인업의 '씽큐 업' 제품을 선보인다.

씽큐 업은 글로벌 시장을 겨냥한 업가전의 해외 브랜드다. LG전자는 LG 씽큐를 단순한 연결과 제어 수준을 넘어, 업그레이드를 통해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제공하는 만능 스마트홈 플랫폼으로 진화시키고 있다.

관람객은 LG 씽큐 앱을 통해 빌트인 냉장고 내부 조명 밝기 조절을 세분화 하는 등 구매 후에도 업그레이드로 새로운 기능을 추가할 수 있는 업가전 콘텐츠를 빌트인 가전에서 직접 체험한다.

LG전자는 업가전이 적용된 48인치 빌트인 프렌치도어 냉장고를 1분기 내 미국 시장에 출시하고 제품군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다. 이 제품은 상단에 냉장칸을 배치하고 하단의 냉동칸을 4 개의 서랍으로 구성해 6 개 도어를 갖춘 것이 특징이다. 지난해 KBIS 2022의 주방 부문 최고상을 수상한 바 있으며 이번에 업가전으로 선보인다.

LG전자는 국내에서 큰 호응을 얻은 냉장고 조명 밝기 조절, 에어로타워 운전모드 추가 등의 업그레이드 콘텐츠는 물론 미국 고객의 제품 사용패턴, 라이프스타일 등을 분석하고 고객의 목소리에 귀 기울여 개발한 콘텐츠 등을 업그레이드로 지속 제공할 계획이다.

LG전자는 더 나은 삶을 위해 고객에 맞춰 지속적으로 진화한다는 의미의 '라이프 온 더 업'이라는 주제로 부스를 꾸몄다.

이번 전시에서 도어 외부 패널을 선택할 수 있는 개인 맞춤형 빌트인 가전을 선보인다. 48인치 프렌치도어 냉장고, 18인치 와인셀러, 24인치 식기세척기 등 다양한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제품의 경우 도어 외부 패널을 고급스러운 스테인리스 재질과 가구 마감 둘 중 하나로 고객이 구입 시점에 선택할 수 있다.

또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 24인치 식기세척기 신제품에는 국내에서 먼저 선보여 우수한 성능을 인정받고 있는 혁신기술인 트루건조 기능이 적용됐다.

윤태봉 LG전자 북미지역대표(부사장)는 "초프리미엄 빌트인 시그니처 키친 스위트의 차원이 다른 가치에 업가전의 차별화된 고객경험을 더해 글로벌 빌트인 시장 공략을 한층 강화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5:30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5:30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5:30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5:30 03/28
  • 금 : 1953.80하락 3015:30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