쌍용차 토레스, 1월 5444대 판매… 역대 월 최다 판매 신기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쌍용차가 지난 1월 내수와 수출을 합쳐 총 1만1003대를 팔았다. 사진은 SUV 토레스. /사진=장동규 기자
쌍용자동차의 SUV 토레스 흥행세가 계속되고 있다.

쌍용차는 지난 1월 내수 7130대, 수출 3873대를 포함 총 1만1003대를 판매해 전년대비 44.8% 뛰었다고 1일 밝혔다.

1월 판매실적 기준으로 월 1만1000대 돌파는 지난 2019년 1월(1만1420대) 이후 4년 만이다.

내수 판매는 토레스가 상승세를 이끌며 지난해 10월(7850대) 이후 3개월 만에 7000대 판매를 넘어섰으며 전년대비 47.4%, 전월대비 29.2% 증가했다.

토레스는 5444대가 판매되면서 지난 2015년 티볼리가 세웠던 월 최다 판매 실적(5237대)을 넘어서며 쌍용차 창사 이래 단일 차종 월 최다 판매 실적을 달성했다.

수출 역시 헝가리를 비롯한 동유럽과 호주, 칠레 등에서 코란도와 뉴 렉스턴 스포츠&칸 등 현지 판매가 늘며 전년대비 40.1% 증가하는 등 상승세를 이어갔다.

쌍용차는 지난해 중남미로의 글로벌 판매를 시작한 토레스는 물론 지난 1월 브뤼셀 모터쇼를 통해 벨기에 시장에 선을 보인 코란도 이모션이 본격적인 유럽시장 공략에 나서고 있어 앞으로 수출 물량이 더 늘어날 것으로 기대한다.

쌍용차 관계자는 "설 연휴에 따른 조업일수 감소에도 불구하고 토레스가 쌍용차 창사 이래 월 최다 판매 실적을 기록하는 등 판매 상승세가 이어지고 있다"며 "토레스 출고 적체 해소는 물론 올해도 지속해서 제품개선 모델, U100 등 신차 출시와 함께 글로벌시장 공략 강화에 나설 것"이라고 강조했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53.80하락 30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