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범계 "이상민 탄핵안, '이재명 리스크' 반전 의도 아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탄핵안 발의 여부를 2일 당 의원총회에서 최종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사진은 지난달 30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의원총회에서 발언하는 박 의원. /사진=뉴스1
박범계 더불어민주당 의원이 이재명 대표가 검찰의 수사를 받는 것과 관련해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의 탄핵안이 분위기 반전을 위한 카드가 아니냐는 의혹에 선을 그었다.

당 '검찰독재정치탄압대책위원회' 위원장인 박 의원은 이날 오전 CBS 라디오 '김현정의 뉴스쇼'에 출연해 "(이 장관의 탄핵안이) 이 대표의 검찰 소환과 관련된 여러 리스크를 반전시키기 위한 카드가 아니냐는 질문이 많다"고 전제했다. 하지만 그는 이에 대해 "아니다"라고 일축했다.

박 의원은 "이 대표를 동네 뭐 부르듯이 부르는 일들, 연일 터져 나오는 소위 피의사실 공표, 언론 플레이 등을 보면서 의원들이 많이 격앙돼 있고 이렇게 짓밟혀서는 안 된다는 분위기가 있다"며 "탄핵 발의에 대한 강경한 분위기들이 모아지는 것은 사실"이라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당내 분위기는 공감이 형성돼 있다"며 "오늘 당 의원총회에서 발의 여부를 최종 결정할 것"이라고 밝혔다.

당내 일각에서 장외투쟁을 반대하는 것과 관련해서는 "장외 투쟁만으로는 극복이 안 된다"고 단언했다. 박 의원은 "원내·외를 병행하는 게 맞다"며 "(장외투쟁이) 정기적으로 계속된다고 단정할 수는 없지만 총선까지 (장외투쟁 기조가) 갈 것"이라고 예상했다. 이 대표의 체포동의안 가능성이 제기되는 것에 대해서는 "(검찰이) 영장을 청구하는 것은 굉장히 무리한 일"이라고 지적했다. 그러면서도 "정치검찰로서 영장을 청구할 경우에는 부결시켜야 한다"고 강조했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