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AE 아부다비 달군 흰색 '제네시스 G90'

현지 정부, 尹 국빈방문 때 벤츠·BMW 등 제치고 의전차로 제공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흰색 제네시스 G90이 최근 윤석열 대통령의 UAE 국빈방문 기간 동안 장관급 수행원의 의전차로 운용됐다. /사진=현대차그룹
최근 윤석열 대통령의 아랍에미리트(UAE) 국빈방문 기간 동안 장관급 수행원이 이용한 흰색 제네시스 G90가 뒤늦게 화제다. 현지 정부가 국빈방문 기간 동안 장관급 인사들이 이용할 차량으로 제네시스 G90 5대를 한국 측에 제공해서다.

2일 현대자동차그룹에 따르면 UAE 정부는 지난 2020년 제네시스 G90를 공식 의전차량으로 선정하고 2년에 걸쳐 총 7대를 구입했다.

이전까지 UAE 정부가 외빈 의전차량으로 사용하던 차량은 벤츠, BMW, 아우디 등 독일 럭셔리 3사의 대형 세단이었다. 당시 제네시스 G90가 새롭게 의전차량으로 합류하면서 UAE의 네번째 럭셔리 의전차량 브랜드로 주목 받았다.

국빈방문 기간 중 현지 정부가 한국정부에 제공하려던 차량은 기존 의전차로 도입했던 제네시스 G90(프로젝트명 HI)였다.

하지만 2021년 12월 제네시스 G90 신모델(RS4)이 출시된 상황에서 UAE는 보유중인 G90를 의전차량으로 제공하는 데 다소 부담을 느낀 것으로 알려졌다. 제네시스가 한국을 대표하는 럭셔리 브랜드인 만큼 국빈의전에는 신모델을 투입하는 것이 적합하다고 판단했을 것이란 해석.

이에 UAE 정부는 제네시스 아중동권역본부(GMEA)와 협의해 제네시스 G90 신모델을 대여하고 이 차량들을 한국정부 의전 차량으로 제공했다.

UAE 정부는 G90 신모델을 구입할 의사도 있었지만 차량을 구입해 의전 차량으로 준비할 물리적인 시간이 부족했던 것으로 전해진다.

해당 차량들은 아랍에미리트의 외빈 의전차량 프로토콜에 맞춰 흰색으로 랩핑 됐으며 한국 정부 대표단 이동시 흰색 제네시스 G90 5대가 함께 도로를 달리는 이색적인 풍경도 연출했다.

보통 의전차량은 검정색 대형세단을 떠올리지만 UAE는 가장 중요한 인물의 차량을 제외한 나머지 수행원들의 의전차량은 흰색으로 사용토록 규정한다.

흰색은 UAE 국기에도 사용된 4가지 색 중 하나일 정도로 현지에서 선호하는 색이다. 국기의 흰색은 '평화'를 상징한다. UAE 남성들의 전통 의상도 흰색이다.

UAE에서는 흰색을 '다른 이와 나를 구별해 주는 색', '럭셔리한 색'으로 인식한다. 외국에서 온 귀한 손님을 흰색 의전차량에 태우는 것도 이 때문이다.

이밖에 흰색과 검은색 차량은 외부 기온에 따라 많게는 10도 이상 실내 온도가 차이 나 높은 실내 온도는 차량 에어컨의 부하에도 영향을 미치기 때문에 흰색 차 도입은 이 같은 연비와도 관련이 있다는 후문이다.


 

김창성
김창성 solrali@mt.co.kr

머니S 김창성 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7.84상승 24.6812:57 03/31
  • 코스닥 : 846.54하락 3.9412:57 03/31
  • 원달러 : 1293.50하락 5.512:57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2:57 03/31
  • 금 : 1997.70상승 13.212:57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