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피겨 간판' 김예림, 사대륙 선수권 우승 도전… 김연아 이후 14년 만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한국 여자 피겨스케이팅 간판 김예림이 사대륙 선수권대회 정상에 도전한다. 사진은 김예림의 경기 모습. /사진= 뉴시스
한국 피겨스케이팅 간판 김예림이 김연아 이후 14년 만에 사대륙 피겨스케이팅 선수권대회 한국인 우승에 도전한다.

김예림은 오는 7일부터 미국 콜로라도 브로드무어 월드 아레나에서 열리는 2023 사대륙 피케스케이팅 선수권대회 여자 싱글 종목에 출전한다.

김예림은 지난해 사대륙 선수권대회에서 동메달을 땄다. 베이징 동계올림픽 피겨 여자 싱글에서는 9위에 올랐다. 2022~2023 ISU 그랑프리 대회에 두 차례 출전해 금메달과 은메달을 목에 걸었다. 생애 처음 출전한 동계 유니버시아드 대회에서도 3위에 오르는 등 좋은 흐름을 타고 있다.

지난해 사대륙 선수권대회 은메달을 따낸 이해인도 정상에 도전한다. 이해인은 최근 회장배 랭킹대회와 종합선수권에서 각각 3회에 자리했다.

사대륙 선수권대회 여자 피겨스케이팅 싱글 종목은 10일 오전 시작된다.


 

  • 0%
  • 0%
  • 코스피 : 2418.66상승 1.713:58 03/23
  • 코스닥 : 821.66상승 8.2313:58 03/23
  • 원달러 : 1280.10하락 27.613:58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3:58 03/23
  • 금 : 1949.60상승 8.513:58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