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LB 아메리칸리그 '타격왕' 아라에즈… 연봉조정 승리 '75억원' 받는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해 메이저리그 아메리칸리그 타격왕 루이스 아라에즈가 연봉조정에서 승리하며 올해 610만달러를 받게 됐다. /사진= 마이애미 구단 SNS 캡처
지난해 미국 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아메리칸리그 타격왕 루이스 아라에즈가 연봉조정에서 승리했다.

3일(한국시각) 메이저리그 연봉 조정 위원회는 "마이애미 구단과 아라에스가 신청한 연봉조정 청문회 결과 아라에즈의 손을 들어줬다"고 밝혔다.

지난해 연봉 220만달러였던 아라에즈는 올해 610만달러(약 75억원)를 요구했다. 하지만 마이애미는 500만달러(약 61억3000만원)를 제안해 연봉조정에 들어갔다. 이날 연봉조정 위원회가 선수의 손을 들어줌에 따라 아라에즈는 올해 연봉 610만달러를 받게됐다.

아라에즈는 지난 2019년 메이저리그에 데뷔했다. 지난해 미네소타 소속으로 타율 0.316 8홈런 49타점 등을 기록했다. 타율 부문 아메리칸리그 1위를 기록했다. 아라에즈는 지난달 마이애미로 트레이드 됐다. 연봉조정도 마이애미와 했다.

한편 피츠버그 한국인 타자 최지만도 연봉조정위원회를 거친다. 최지만은 올해 540만달러를 주장한 반면 피츠버그는 465만달러를 제시한 상태다.


 

  • 0%
  • 0%
  • 코스피 : 2418.99상승 2.0313:42 03/23
  • 코스닥 : 821.03상승 7.613:42 03/23
  • 원달러 : 1280.50하락 27.213:42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3:42 03/23
  • 금 : 1949.60상승 8.513:42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