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철수, 친윤계 공세에… "여론조사 추세에 불안감 느낀 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힘 당권주자인 안철수 의원이 자신을 향한 친윤계의 공세에 "여론조사 추세를 보고 불안감을 느낀 것"이라고 예상했다. 사진은 지난 2일 서울 마포구 마포대로 마포포럼 사무실에서 열린 '제66차 더좋은 세상으로' 정례세미나에서 발언하는 안 의원. /사진=뉴스1
국민의힘이 3·8 전당대회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시점에서 친윤계가 안철수 의원을 '가짜 윤심팔이'라며 공세를 펼치자 안 의원이 반박에 나섰다.

안 의원은 지난 2일 서울 마포구에서 열린 마포포럼 강연에 참석하기 전 기자들과 만나 "아마도 요즘 여론조사 추세를 보고 불안감을 느낀 것 같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그런 것(여론조사 결과)보다 오히려 어떻게 하면 당을 더 발전시킬 수 있는지 '정책'과 '비전'으로 대결했으면 한다"고 소신을 전했다.

대통령직 인수위원장 재직 시절 하루를 결석하게 되면서 윤석열 대통령과 사이가 틀어진 것 아니냐는 해석이 나오는 것과 관련해서는 "반나절 정도 인사와 관련된 생각을 (윤 대통령과) 나눈 적이 있었지만 바로 그날 저녁에 식사를 함께하면서 문제를 합의하려고 했던 적이 있다"고 일축했다. 이어 "결과적으로 110대 국정과제를 시간 안에 완성하는 데 아무런 문제가 없었다"고 강조했다.

장제원·이철규·이용·박수영·김정재 등 친윤계 핵심 인사들은 "안 의원이 윤석열 정부의 탄생을 위해 진심을 다했는지 모르겠다"고 의문을 품으며 '안 의원 비판'에 나섰다. 이는 친윤계의 전폭적인 지지를 받는 김기현 의원이 여론조사 결과에서 안 의원과 1위를 다투자 견제에 돌입한 것으로 보인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8.08상승 0.3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