美하원, '김정은=범죄자' 결의안 채택… "사회주의 규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미국 하원이 지난 2일(현지시각)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와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 등을 범죄자로 규정하는 '사회주의 공포 규탄 결의안'을 채택했다. 사진은 미국 의회 전경. /사진=로이터
미국 하원이 김정은 북한 노동당 총비서를 범죄자로 규정하는 '사회주의 공포 규탄 결의안'을 채택했다.

지난 2일(이하 현지시각) 미국 매체 더힐에 따르면 미국 하원은 이날 "의회는 모든 형태의 사회주의를 비판한다"는 내용이 담긴 사회주의 공포 규탄 결의안을 찬성 328명, 반대 86명으로 통과시켰다.

사회주의 공포 규탄 결의안은 "역사상 가장 큰 범죄 중 대다수가 사회주의 이데올로기에 의해 저질러졌다"며 김정은 총비서 외에도 김정일 전 북한 노동당 총비서와 블라디미르 레닌 전 소련 공산당 서기장, 이오시프 스탈린 전 소련 총리, 마오쩌둥 전 중국 주석, 피델 카스트로 전 쿠바 국가평의회 의장, 우고 차베스 전 베네수엘라 대통령과 니콜라스 마두로 베네수엘라 대통령 등을 적시했다.

결의안을 대표 발의한 마리아 엘비라 살라사르 하원의원(공화당·플로리다주)은 이날 공식성명을 통해 "잔인하고 부당한 이데올로기를 명백히 비판한다"고 강조했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7.41상승 0.4512:45 03/23
  • 코스닥 : 820.08상승 6.6512:45 03/23
  • 원달러 : 1279.00하락 28.712:45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2:45 03/23
  • 금 : 1949.60상승 8.512:45 03/23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국토위 전체회의, 발언하는 원희룡 국토부 장관
  • [머니S포토] 이종섭  장관 "북한이 어제 쏜 순항미사일은 4발"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