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주시, 문화누리카드 사업 추진…연간 11만원 지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영주시의 문화누리카드 사업 안내문/사진제공=경북 영주시

경북 영주시가 소외계층 문화 혜택을 실현을 위해 2023년 통합문화이용권(문화누리카드) 사업을 추진한다.

3일 영주시에 따르면 내 통합문화이용권 지원 대상자는 8592명으로 9억 4500만 원이 지원될 예정이다.

대상자는 온라인 또는 읍면동사무소에서 신규·재발급·재충전을 신청할 수 있으며, 지난해 문화누리카드 발급자가 수급자격을 유지했을 경우 별도 신청 없이 사용할 수 있다.

다만 카드 기한 만료자나 전액 미사용자 등은 자동 재충전 서비스에서 제외되므로 주소지 읍면동사무소에 방문·전화 문의 후 사용할 수 있으며, 문화누리카드는 올해 연말까지 사용 가능하며 사용하지 않은 금액은 자동 소멸된다.

사용 가능 분야는 문화(도서·음악·공연·영화·미술·문화 체험), 관광(교통·여행사·관광지·숙박), 체육(관람·용품·시설) 분야이다.

가맹점 정보는 문화누리카드 누리집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현재 영주시는 103개소의 오프라인 가맹점이 있다. 시에서는 대상자들이 폭넓은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가맹업체를 지속적으로 늘려갈 계획이다.

손창석 영주시 문화예술과장은 "소외계층의 문화 생활 영위를 위해 문화누리카드 발급 및 이용 활성화에 힘쓰겠다"고 말했다.

한편 문화누리카드는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계층 중 6세 이상 대상자에게 1인당 연간 11만 원을 지원하며, 문화·관광·체육 분야의 온·오프라인 가맹점에서 이용할 수 있다.


 

  • 0%
  • 0%
  • 코스피 : 2409.19하락 15.2911:59 03/24
  • 코스닥 : 822.09상승 9.911:59 03/24
  • 원달러 : 1291.80상승 13.511:59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1:59 03/24
  • 금 : 1995.90상승 46.311:59 03/24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빅테크 보험진출에 따른 상생 발전 방안 모색 대토론회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