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힘, 조국 유죄 판결에… "민주당,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힘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이 1심에서 징역 2년형을 선고 받은 것에 대해 "민주당은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라"고 주장했다. 사진은 3일 오후 서울중앙지법에서 열린 1심 선고 공판에 출석한 조 전 장관. /사진=임한별 기자
국민의힘이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징역 2년형을 받은 것에 대해 "민주당은 국민 앞에 석고대죄하라"고 주장했다.

김미애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3일 논평을 통해 "조 전 장관의 딸·아들 입시 비리 혐의 대부분과 유재수 감찰 무마 혐의가 유죄로 인정됐다"고 밝혔다. 이어 "국민은 조국 수호로 뜨거웠던 2019년을 기억한다"며 "2019년의 조국 수호는 더불어민주당의 범죄혐의자 비호를 위한 정쟁만 난무한 국민 분열의 시간이었다"고 주장했다.

김 원내대변인은 "민주당은 조국 일가에 대한 검찰 수사에 대해 갖은 정치적 압력을 쏟아냈다"며 "조국 지지자들은 법원에 대한 압박까지 가했고 민주당은 검찰을 겁박했다"고 주장했다. 이어 "당시 민주당 원내대표는 조국 수호 집회를 제2차 촛불혁명이라고 까지 했다"며 "조국 수호 대열에 섰던 민주당은 국민 앞에 석고대죄해야 한다"고 밝혔다.

조 전 장관은 이날 자녀 입시비리와 감찰무마 등 혐의로 1심에서 징역 2년을 선고받았다. 위계공무집행방해 등 혐의로 기소된 정경심 전 교수는 징역 1년이 선고됐다. 정 전 교수는 지난해 1월 자녀 입시비리·사모펀드 혐의가 유죄로 인정돼 징역 4년을 확정받은 바 있다.


 

  • 0%
  • 0%
  • 코스피 : 2476.66상승 23.512:48 03/31
  • 코스닥 : 845.53하락 4.9512:48 03/31
  • 원달러 : 1294.00하락 512:48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2:48 03/31
  • 금 : 1997.70상승 13.212:48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