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리금융 회장에 임종룡 낙점… "기업문화 새바람, 조직혁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우리금융그룹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는 3일 오후 회의를 개최하고 임종룡 전 위원장을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자로 추천했다. 사진은 임종료 전 금융위원장/사진=금융위원회
우리금융그룹의 차기 회장에 임종룡 전 금융위원장이 낙점됐다. 우리금융 임원후보추천위원회(임추위)는 3일 오후 회의를 개최하고 임 전 위원장을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자로 추천했다.

임종룡 후보자는 행정고시 24회로 공직에 입문한 뒤 금융·경제 부처의 요직을 두루 거쳤다. 이명박 정부 시절 국무총리실장을, 박근혜 정부 시절엔 금융위원장을 지냈다. NH농협금융지주 회장을 지내며 금융지주사를 이끌었던 경험이 있다.

임추위 위원들은 대내외 금융환경이 불안정한 시기에 폭넓은 안목을 갖춘 임 후보자가 안정적인 경영 능력을 발휘할 것이라는 데 의견이 모아졌다. 우리금융이 과감히 조직을 혁신하기 위해 객관적인 시각으로 조직을 진단하고 주도적으로 쇄신을 이끌 수 있는 인사란 평가다.

임 후보자는 입장문을 통해 "주주총회의 절차가 남아 있지만 회장에 취임하면 조직혁신과 신 기업문화 정립을 통해 우리금융이 시장, 고객, 임직원들에게 신뢰받을 수 있는 그룹으로 거듭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앞서 우리금융은 임추위를 가동하고 내·외부 후보군에 대한 여러 차례 논의를 통해 4명의 최종 후보자를 선정한 바 있다. 지난 1일에 이어 이날까지 2차에 걸친 심층 면접을 통해 임 후보자를 차기 대표이사 회장 후보로 선정했다.

임 후보자는 2월 정기이사회에서 후보 확정 결의 후 오는 3월24일 개최 예정인 정기주주총회에서 임기 3년의 대표이사 회장으로 최종 선임될 예정이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6.35하락 8.6112:26 03/27
  • 코스닥 : 823.16하락 0.9512:26 03/27
  • 원달러 : 1296.20상승 1.912:26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2:26 03/27
  • 금 : 1983.80하락 12.112:26 03/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