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재명 "검찰이 요직차지, 영장으로 국민 위협"… 장외투쟁 나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4일 서울 숭례문 인근 광장에서 열린 장외투쟁에 참가해 정권을 비판하는 피켓을 들어 보이고 있다. /사진=뉴스1
더불어민주당이 서울 숭례문 인근 광장에서 장외투쟁을 실시했다.

민주당은 지난 4일 오후 '윤석열 정권 민생 파탄, 검사 독재 규탄대회'를 개최하고 이재명 대표를 비롯해 당 지도부가 현장에 출동했다.

이날 이 대표는 "국가가 국민이고 국민이 곧 국가"라며 "국가는 오로지 국민을 위해서 존재해야 하고 국가 권력은 오로지 국민을 위해서만 사용돼야 한다"고 주장했다. 이 대표는 "유신 사무관 대신 검찰들이 국가 요직을 차지하고, 군인의 총칼 대신 검찰들의 영장이 국민을 위협하고 있다"고 윤석열 정권을 비판했다. 특히 이 대표는 "검사독재 정권"이라는 표현을 사용하며 수위를 높이기도 했다.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난방비 폭탄 등 공공요금 인상에 대한 의견도 개진했다. 이 대표는 현상황에 대해 "재정이 부족하다고 서민 지원 예산을 삭감하고 공공요금을 올리고 있다"고 규정했다. 이어 "재정이 부족한데 부자들 세금은 대체 왜 그렇게 열심히 깎아주는 것인가"라고 반문했다.

이 대표는 자신을 향한 검찰 조사에 대해서도 언급했다. 그는 "패장인데, 전쟁에 졌는데 삼족 멸하지 않는 것만도 다행이라 생각하라는 조언 아닌 조언을 위로로 삼겠다"며 "어떠한 핍박도 의연하게 맞서고 국민이 부여한 책임을 잊지 않겠다"고 강조했다.


 

차상엽
차상엽 torwart@mt.co.kr

많은 사람들이 공감할 수 있는 뉴스를 만들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100%
  • 0%
  • 코스피 : 2392.92상승 13.7212:29 03/21
  • 코스닥 : 805.26상승 3.0612:29 03/21
  • 원달러 : 1307.20하락 2.912:29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2:29 03/21
  • 금 : 1982.80상승 9.312:29 03/21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액션 장르 영화 제안에 너무 기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국내 공식 출시한 '애플페이'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액션 장르 영화 제안에 너무 기뻤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