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배틀트립' 유빈 "발리 여행에 수영복 10개 챙겨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배틀트립
배틀트립

(서울=뉴스1) 황미현 기자 = 유빈이 발리 여행을 위해 수영복을 10개 챙겼다고 밝혔다.

4일 오후 10시40분 방송된 KBS 2TV '배틀트립2'에는 송해나 유빈이 함께 여행한 인도네시아 발리 편이 담겼다.

이날 유빈은 새벽 2시 송해나와 함께 발리 숙소에 체크인했다. 이들은 개인 수영장까지 갖춰진 프라이빗 룸을 예약, 보는이들을 감탄하게 만들었다.

유빈은 수영장을 본 뒤 "수영복 10개 가지고 오길 잘했다"고 말했다.

이 말을 들은 성시경은 "겹쳐 입는 것이냐"고 농담했고 유빈은 "사진을 찍으려고 많이 가지고 갔다"며 웃었다.



 

  • 0%
  • 0%
  • 코스피 : 2402.37하락 12.5910:15 03/27
  • 코스닥 : 818.70하락 5.4110:15 03/27
  • 원달러 : 1301.80상승 7.510:15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0:15 03/27
  • 금 : 1983.80하락 12.110:15 03/27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