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군, 중국 정찰 풍선 어떻게 격추했나?

전투기 동원, 미사일 한 발 발사해 격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4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서프사이드 해안에서 중국 정찰 풍선으로 추정되는 비행체가 추락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4일(현지시간) 미국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서프사이드 해안에서 중국 정찰 풍선으로 추정되는 비행체가 추락하고 있다. ⓒ 로이터=뉴스1 ⓒ News1 박형기 기자


(서울=뉴스1) 박형기 기자 = 미국은 4일(현지시간) 전투기를 출동시켜 미사일을 발사하는 방법으로 중국의 정찰 풍선을 격추했다고 블룸버그통신이 4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미국 당국은 이날 사우스캐롤나이나 주 서프사이드 해변에서 중국의 정찰 풍선을 격추했다.

미 국방부는 해당 지역의 상공에 전투기를 띄웠고, 전투기가 미사일 한 발을 발사해 문제의 비행체를 격추했다고 밝혔다.

당초 미국 국방부는 “파편이 떨어질 수 있다며 정찰 풍선을 격추하지 않기로 했지만 정찰 풍선이 동해안으로 이동하면 상황이 달라질 수도 있다"고 밝혔었다.

정찰 풍선은 이날 사우스캐롤라이나주 서프사이드 해변에서 발견됐고, 미국 당국은 육지에 파편이 떨어질 위험이 없어지자 격추를 강행한 것으로 보인다.

정찰 풍선은 지난 1월 28일 미국 영공에서 처음으로 관측됐고, 해당 비행체는 대륙간탄도미사일(ICBM) 격납고가 있는 몬태나주 상공에서 머문 뒤 캐롤라이나 주로 향했었다.

미군은 정찰 풍선을 대서양 상으로 격추시킨 뒤 전함을 출동시켜 잔해를 수거하고 있다.

앞서 조 바이든 대통령은 "지상에 있는 누구에게도 피해를 주지 않고 가능한 빨리 풍선을 격추하라"고 국방부에 지시했었다.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 ⓒ AFP=뉴스1 ⓒ News1 우동명 기자


이에 따라 미군은 정찰 풍선이 미국 영해의 12마일 내에 있는 이 때가 가장 좋은 시점이라고 보고 격추를 강행한 것으로 보인다.

바이든 대통령은 격추 성공 소식을 듣고 "미군은 성공적으로 그 것을 격추시켰고, 나는 이를 성공시킨 우리 비행사들을 칭찬하고 싶다"고 말했다고 블룸버그는 전했다.



 

  • 0%
  • 0%
  • 코스피 : 2409.22하락 5.7418:05 03/27
  • 코스닥 : 827.69상승 3.5818:05 03/27
  • 원달러 : 1301.50상승 7.218:05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7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7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 [머니S포토] 봄향기 물씬…시민·상춘객 반기는 서울의 벚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