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환암 이겨낸' 알레, 데뷔골 신고… "헤더로 골망 갈랐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알레가 데뷔골을 기록했다./그래픽=이미지투데이
고환암을 이겨낸 세바스티앙 알레(29, 도르트문트)가 드디어 데뷔골을 신고했다.

세바스티앙 알레는 4일 오후 11시 30분(이하 한국시간) 독일 도르트문트의 지그날 이두나 파크에서 열린 2022-2023시즌 분데스리가 19라운드 보루시아 도르트문트와 SC 프라이부르크와 맞대결에서 선발로 출전했다. 팀은 5-1 승리를 거뒀다.

2-1로 앞서가던 후반 6분 알레는 왼쪽 측면에서 하파엘 게헤이루가 올린 크로스를 헤더로 연결, 골망을 가르면서 팀의 3번째 득점을 만들었다.

앞서 도르트문트는 지난해 7월 2022-2023시즌 개막을 앞두고 "공격수 알레는 스위스 바트라가즈에 있는 도르트문트 전지훈련장을 일찍 떠나야 했고 이미 독일로 돌아갔다. 집중적인 건강검진 과정에서 고환에 종양이 발견됐다. 전문 의료 센터에서 추가 검사가 진행될 예정"이라고 밝히며 알레의 고환 종양 발병 소식을 알렸다.

알레는 2021-2022시즌을 끝으로 맨체스터 시티로 떠난 엘링 홀란의 빈자리를 채울 공격수로 구단과 팬들이 거는 기대가 컸다. 하지만 종양이 악성 종양, 즉 암으로 드러나며 항암치료는 불가피했다.



 

전민준
전민준 minjun84@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전민준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