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돌고래'인줄 알았더니 '상어'… 강에 뛰어든 한 소녀의 비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호주 소녀가 현지에서 수영을 하다 상어에 물려 숨졌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호주 서부 스완강에서 수영을 하던 소녀가 상어에게 물려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5일 로이터통신 등 외신에 따르면 지난 4일(현지시각) 상어에게 물려 중상을 입은 16살 소녀가 구조 후 현장에서 숨을 거뒀다. 해당 소녀는 돌고래와 수영하기 위해 물속으로 뛰어든 것으로 전해진다.

사고 후 강변에는 주의 경보가 내려졌다. 호주 서부 해역에 서식하는 상어는 100종 이상으로 다양하다. 해마다 뉴 사우스 웨일스주와 서부 등에서 상어와 관련된 사고가 20건 정도 보고된다. 이중 사망 건수는 극히 일부다.

경찰 당국은 이번 사고 유가족을 포함해 사건을 목격하는 등 간접 피해자들에게도 상담 서비스를 제공할 방침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86.20하락 11.5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