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시 전략 수정해야 하나… '국어 3등급', 서울대 합격한 방법 보니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대학수학능력시험에서 국어 3등급을 받은 학생이 수학 1등급을 바탕으로 서울대학교에 합격했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는 무관함. /사진=이미지투데이
대학 입시에서 수학의 중요성이 커졌다. 대학수학능력시험(수능) 국어에서 3등급을 맞아도 수학에서 1등급을 맞으면 서울대학교 등 국내 주요 상위권 대학에 정시로 입학할 수 있게 되면서다.

6일 종로학원 등에 따르면 올해 정시에서 국어 3등급을 받은 학생이 서울대 지구환경과학부에 최초 합격했다. 이 학생은 국어 3등급, 수학 1등급, 영어 2등급, 탐구 각 2·3등급을 받은 것으로 알려졌다.

이 밖에 국어 3등급을 받은 학생이 한양대학교 융합전자공학부에, 국어 4등급을 받은 학생이 중앙대학교 창의ICT공과대학에 입학한 것으로 전해졌다. 이들은 수학에서는 1등급을 거뒀다고 한다.

이 학생들이 국어 성적이 낮았음에도 주요 대학에 입학하게 된 이유로는 뛰어난 수학 성적이 꼽힌다. 2022년도 수능에서는 국어와 수학의 점수 차이가 2점에 불과했으나 2023년도 수능에서는 표준점수 최고점이 국어(언어와 매체) 134점, 수학(미적분) 145점으로 격차가 11점까지 벌어졌다. 수학에서 고득점을 맞으면 국어 성적이 낮아도 상위권 대학에 합격 가능한 것이다.

종로학원은 "국어 4~5등급을 받고도 상위권 대학에 합격하는 사례가 나올 것"이라고 밝혔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387.15상승 7.9513:37 03/21
  • 코스닥 : 804.78상승 2.5813:37 03/21
  • 원달러 : 1309.10하락 113:37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3:37 03/21
  • 금 : 1982.80상승 9.313:37 03/21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국내 공식 출시한 '애플페이'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