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오늘의 환율전망] 고용 서프라이즈에 강세… 17원 상승 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머니S DB
원/달러 환율이 달러 강세와 대외 불확실성 요인 등이 더해지면서 급등 출발할 전망이다.

키움증권은 6일 미국 뉴욕 차액결제선물환(NDF) 1개월물이 1247.2원으로 17원 상승 출발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날 달러화는 미국 1월 고용이 예상을 크게 상회한 점이 연준 최종금리 수준에 대한 불확실성을 키우면서 강세전환했다.

김유미 키움증권 연구원은 "1월 비농가 신규고용은 51.7만명을 기록하며 전월(26.0만명)과 시장예상(18.8만명)을 크게 상회했다"며 "실업률도 3.4%로 추가로 하락하면서 노동시장이 견조함을 재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김 연구원은 "이에 연준의 최종금리 수준에 대한 불확실성이 다시 커지고 연내 금리 인하가 어려울 수 있다는 전망이 이어지면서 달러는 급등했다"고 덧붙였다.


 

안서진
안서진 seojin0721@mt.co.kr

머니S 증권팀 안서진 기자입니다. 있는 그대로 전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