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동드릴로 병사에 가혹행위… 군 경찰, 육군 간부 수사 착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군사경찰이 전동드릴을 이용해 병사에게 가혹행위를 했다는 한 육군 간부를 신고 받고 수사에 나섰다. 사진은 기사 내용과 무관한 자료사진. /사진=이미지투데이
한 육군 간부가 전동드릴을 이용해 병사에게 가혹행위를 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6일 뉴스1에 따르면 수도권에 복무 중인 육군 하사 A씨는 전동드릴을 병사 팔에 대고 작동시켜 상처를 입힌 혐의를 받고 있다. 군사경찰은 피해 신고 접수 이후 수사에 나섰다.

조사에 따르면 A하사는 사건 직후 상처를 입은 병사에게 미안하다는 말을 전한 것으로 파악됐다.

육군 관계자는 "이번 사안을 매우 엄중하게 인식하고 있다"며 "수사 결과에 따라 법과 규정에 의거 엄정히 처리하겠다"고 밝혔다.


 

  • 0%
  • 0%
  • 코스피 : 2388.35상승 9.1518:05 03/21
  • 코스닥 : 802.53상승 0.3318:05 03/21
  • 원달러 : 1311.20상승 1.118:05 03/21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18:05 03/21
  • 금 : 1982.80상승 9.318:05 03/21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친환경·AI 기술 적용 '2023년형 비스포크 라인업'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