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T, 서울시와 맞손… 청소년 'AI 인재' 양성 박차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KT가 서울시교육청과 업무협약을 맺고 관내 특성화고를 중심으로 청소년 인공지능(AI) 인재 양성 협력에 나선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사진은 진영심 KT 그룹인재개발실장(오른쪽)과 신상열 서울시교육청 진로직업교육과장이 기념촬영을 하는 모습. /사진=KT
미래 먹거리로 떠오른 인공지능(AI) 등 디지털 산업 인재들을 육성하기 위해 정부가 팔을 걷어붙인 가운데 KT가 힘을 보탠다.

KT는 서울시교육청과 업무협약(MOU)을 맺고 관내 특성화고를 중심으로 청소년 AI 인재 양성에 나섰다고 지난 5일 밝혔다.

앞으로 KT는 서울 지역 인공지능 고등학교에 ▲AICE(AI Certificate for Everyone) 도입 ▲고교학점제 운영 협력 ▲교원 대상 AI 역량 강화 등을 추진한다.

서울시교육청은 미래형 직업교육 체제를 구축하고 인공지능 분야 전문 기술인재를 양성하기 위해 지난 2020년부터 서울디지텍고, 선린인터넷고 등을 인공지능고등학교로 선정해 지원 중이다.

현재 미림여자정보과학고, 서울로봇고와 같은 마이스터고를 비롯해 총 10곳의 인공지능 고등학교가 운영되고 있다. 각 학교들은 인공지능소프트웨어과, 인공지능컴퓨팅과, 첨단로봇제어과 등 각자 특성화 분야 전문학과를 개설해 기술 인재를 양성한다.

KT와 서울시교육청은 학생들의 역량 검정을 위해 인공지능 활용능력 자격시험 AICE를 도입할 방침이다. 학교별 수요 및 학생구성, 학업 성취도 등을 고려해 재학생들이 입문부터 고급레벨까지 도전할 수 있도록 한다.

KT는 지난해 광운인공지능고와 실무형 AI 교육과정을 운영한 바 있다. 인공지능학과 교사들이 KT가 개발한 AI 교육 콘텐츠를 활용해 재학생 60명을 대상으로 수업을 운영했다. 수업 후 인공지능 활용능력 자격시험 AICE Basic으로 실무 역량을 검정한 결과 90%가 합격했다. 이는 AICE 평균 합격률보다 높다.

KT가 개발한 AI 교육콘텐츠를 활용한 실무 교육과정도 운영한다. 해당 콘텐츠를 수강하면 학교 밖 교육 학점을 인정받아 고교학점제에 활용할 수 있다.

교사들이 학교 현장과 실무형 인공지능 수업을 이끌 수 있도록 교사 연수 프로그램을 구체화한다. 교사 연수 프로그램은 최신 디지털 기술 트렌드와 산업 현장의 AI 적용 사례 및 데이터 활용, AI 프로젝트 발굴 방법론, AI 교수학습방안 등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진영심 KT 그룹인재개발실장(상무)은 "AI 인재양성을 위한 공교육 역할의 중요성에 깊이 공감하며 대학 및 고교와 다양한 산학협력 프로그램을 적극 추진해왔다"며 "성공적인 협력모델은 지속 발굴하며 미래 대한민국을 이끌어 갈 디지털 인재 풀이 확대될 수 있도록 앞장서겠다"고 전했다.


 

양진원
양진원 newsmans12@mt.co.kr

안녕하세요 양진원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바랍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1.18하락 3.7613:12 03/29
  • 코스닥 : 838.14상승 4.6313:12 03/29
  • 원달러 : 1299.10상승 0.313:12 03/29
  • 두바이유 : 77.89상승 3.1213:12 03/29
  • 금 : 1973.50상승 19.713:12 03/29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 [머니S포토] 희망의 나무나누기, 인사말 전하는 임정배 대상(주) 대표이사
  • [머니S포토] '주69시간 NO, 주4.5일제 YES'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스타벅스, 부산세계박람회 유치기원 응원 서명 캠페인 전개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