與당대표 적합도… 안철수 36.9%·김기현 32.1%, 탈락자 표심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국민의힘 3·8 전당대회가 본격 막이 오른 가운데 안철수 의원이 김기현 의원을 오차범위 안에서 앞선 것으로 나타났다. 사진은 지난 5일 서울 동대문구청 대강당에서 열린 국민의힘 동대문구 갑·을 당협 합동 당원대회에서 참석자들과 함께 기념촬영을 하는 당대표 후보들. /사진=뉴스1
국민의힘 3·8 전당대회가 한 달여 앞으로 다가온 가운데 안철수 의원에게 유입되는 표심이 김기현 의원에게 가는 표심보다 많은 것으로 나타났다.

여론조사업체 조원씨앤아이가 CBS노컷뉴스 의뢰로 지난 3~5일 국민의힘 지지층 384명을 대상으로 '차기 당대표 적합도'를 조사한 결과 안 의원이 36.9%, 김 의원이 32.1%를 각각 기록했다. 두 후보의 격차는 4.8%포인트로 오차범위(±3.1%포인트) 안이다.

이어 ▲황교안 전 대표(9.3%) ▲천하람 전남 순천갑 당협위원장(8.6%) ▲김건희 여사 팬클럽 '건희사랑' 회장을 지낸 강신업 변호사(2.9%) ▲조경태 의원(1.9%) ▲김준교 전 자유한국당 청년최고위원 후보(1.5%) ▲윤기만 태평양 건설 대표(1.1%) ▲윤상현 의원(0.7%)의 순이었다.

전당대회를 관리하는 당 선거관리위원회(선관위)는 지난 5일 서울 여의도 중앙당사에서 예비심사를 통과한 당대표 후보 6인을 발표했다. 당대표 후보 6인은 김기현·안철수·윤상현·조경태·천하람·황교안 등이다. 강신업 변호사와 김준교 전 자유한국당 청년최고위원은 서류 심사에서 탈락했다.

안 의원과 김 의원의 격차가 오차 범위 이내인 가운데 강신업 (2.9%)·김준교 (1.5%)·윤기만 (1.1%) 등 서류 탈락 후보들의 지지 표심이 어디로 쏠릴지 이목이 집중된다.

자격심사를 통과한 후보들은 오는 7일 예비 후보자들의 공약을 듣는 비전발표회를 가진다. 컷오프를 위한 예비경선은 오는 8~9일 진행되며 본경선 진출자는 오는 10일 발표할 예정이다. 본경선에는 당대표 후보 4명, 최고위원 후보 8명, 청년최고위원 4명 등이 진출한다.

이번 조사는 휴대전화 100% RDD 방식의 ARS 여론조사 방식으로 진행했으며 95% 신뢰수준에서 오차범위 ±3.1%포인트, 응답률은 3.0%다. 자세한 내용은 중앙선거여론조사심의위원회 홈페이지를 참조하면 된다.


 

서진주
서진주 jinju316@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서진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6.86하락 8.112:16 03/27
  • 코스닥 : 824.89상승 0.7812:16 03/27
  • 원달러 : 1299.20상승 4.912:16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2:16 03/27
  • 금 : 1983.80하락 12.112:16 03/27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