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C, 지난해 영업이익 2203억원… 전년대비 45.1%↓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SKC의 지난해 영업이익이 2203억원을 기록했다. / 사진=SKC
SKC는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전년동기대비 45.1% 줄어든 2203억원으로 집계됐다고 6일 밝혔다. 매출은 38.6% 늘어난 3조1389억원을 기록했다.

사업부문별로 이차전지 소재 사업은 지난해 매출 8101억원, 영업이익 986억원을 달성했다. 최신 스마트팩토리 설비를 갖춘 정읍 6공장 가동 등으로 성장세를 이어 나갔다. 동박사업 투자사인 SK넥실리스는 올해 말레이시아 공장을 준공하고 글로벌 배터리 제조사와 중장기 공급 계약을 확대할 계획이다.

화학 사업은 지난해 매출 1조7046억원, 영업이익 1409억원을 기록했다. SK피아이씨글로벌과 SK피유코어를 중심으로 지난해 세계 최초로 고부가 친환경 소재 디프로필렌글리콜(DPG) 단독 공정을 상업화했다.

또 업계 최초로 폴리우레탄 단열재의 공식 준불연재료 적합 시험 성적을 획득하는 등 화학 사업의 미래 성장 동력을 확보했다. 올해도 북미, 유럽을 중심으로 고부가 제품 장기 공급을 확대하며 성장세를 이어나갈 계획이다.

SK엔펄스를 중심으로 한 반도체 소재 사업은 지난해 매출 5982억원, 영업이익 288억원을 달성했다. 전체 반도체 소재 사업에서 CMP 패드 등 고부가 성장 사업 제품 비중은 지난 2021년 21%에서 지난해 36%로 증가했다. SKC는 올해 블랭크마스크 등 고수익 제품 비중을 확대할 예정이다. 반도체 글라스 기판 생산공장 건설도 차질없이 진행할 계획이다.

SKC 관계자는 "지난해 필름 사업 매각을 완료한 SKC는 올해 말레이시아 동박 공장 및 미국 반도체 글라스 기판 공장을 준공하는 등 '글로벌 스토리'를 본격화할 것"이라며 "어려운 대내외 경영 환경에도 불구하고 미래 성장 동력에 대한 투자를 확대, 글로벌 ESG(환경·사회·지배구조) 소재 솔루션 기업을 향한 혁신을 이어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한듬
이한듬 mumford@mt.co.kr

머니S 산업팀 기자입니다. 많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