재규어TCS 레이싱팀, 사우디 '디리야 E-프리'에서 연속 더블 포인트 획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재규어 TCS 레이싱 팀, 포뮬러 E 디리야 E-프리에서 연속 더블 포인트 획득 및 최단 랩타임 달성 /사진제공=재규어랜드로버코리아
재규어 TCS 레이싱이 2023년 ABB FIA 포뮬러 E 월드 챔피언십 디리야 E-프리(Prix) 2·3라운드에서 연속 더블 포인트를 획득했다.

재규어 TCS 레이싱 팀 드라이버 샘 버드는 2라운드에서 3위를 차지해 포디움에 올랐으며 3라운드에서 4위를 기록했다. 미치 에반스는 2라운드 10위, 3라운드 7위를 기록하며 이번 시즌 세 번 연속 귀중한 팀 포인트를 쌓았다.

샘 버드는 개인 통상 포뮬러 E 100번째 경기이기도 했던 2라운드에서 세번째 그리드에서 출발, 재규어 I-TYPE 6 머신을 몰고 23바퀴 동안 선두를 유지했다. 이후 포르쉐 팀의 파스칼 웰란과 아발란체 안드레티의 제이크 데니스에게 추월을 허용했지만 포디움에 오르며 기쁨을 맛봤다.

4위로 마감한 3라운드에서도 샘 버드는 노련한 경기 운영으로 무려 4번의 추월에 성공, 최단 랩 타임을 기록해 추가 포인트를 얻었다.

미치 에반스는 2라운드에서 매우 공격적인 레이스를 펼쳤으나 첫 번째 랩에서 충돌로 인해 받은 타임 페널티 5초로 인해 10위에 머물렀다.

3세대 재규어 포뮬러 E 레이싱카 I-TYPE 6로 경기를 펼치고 있는 재규어 TCS 레이싱은 팀 순위 5위다. 샘 버드는 드라이버 순위 4위, 미치 에반스는 9위다.

제임스 바클레이 재규어 TCS 레이싱 팀 대표는 "샘 버드 선수가 디리야에서 환상적인 퍼포먼스를 보여줘서 기쁘다"며 "2라운드에서 포디움에 올랐고 3라운드에서는 가장 빠른 랩타임을 기록한 샘 버드는 자신의 재능뿐 아니라 I-TYPE 6의 빠른 속도와 효율성을 증명해 냈다"고 말했다.

포뮬러 E 시즌 9의 네 번째 라운드는 인도 그린코 하이데라바드 서킷에서 오는 11일 열린다.


 

박찬규
박찬규 star@mt.co.kr

바퀴, 날개달린 모든 것을 취재하는 모빌리티팀 박찬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73.50상승 19.7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