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연진이 같은 것들"… AOA 출신 권민아, '○○' 피해 호소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걸그룹 AOA 전 멤버 권민아가 사기 피해를 호소했다. /사진=권민아 인스타그램
걸그룹 AOA 전 멤버 권민아가 사기 피해를 호소했다.

권민아는 7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XX 나한테 사기 좀 그만 쳐. 몇천만원이 너네 집 애 이름이냐"라고 욕설 섞인 메시지를 남겼다.

이와 함께 공개한 캡처 사진엔 '상담원과 연결되었습니다'라는 채팅창과 "아직 탈세라고 떠요. 너무 무서워요. 저한테만 이런 일이 생기는 걸까요?"라며 극단적인 생각까지 하는 권민아를 엿볼 수 있었다.

권민아는 "몇천만원... 그러다 억 단위, 그러다 사람 죽어... XXX들아, 그러고선 사람들은 나한테 욕 부어대겠지. '그 머리로 왜 사냐? 당할만하니까 당하지'라면서. 돈 좀 벌어보겠다고 오만가지 다 알아보고 있었는데 악한 사람들이 너무 많다. 너무 잔인해"라고 토로했다.

이어 그는 "연진('더 글로리' 속 캐릭터)이 같은 것들 이런 것들은 그냥 실명 오픈하고 무슨 회사 다니고 얼굴 공개해 버리면 안 되나 정말"이라고 말했다.

앞서 권민아는 지난 1월 "에라이, 중고나라에서 5000만원 상당의 가치를 사기 당했는데… 상대방 닉네임만 알고, 현재는 상대방이 탈퇴한 상태예요"라고 사기 피해를 밝힌 바 있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9.47상승 21.1212:57 03/22
  • 코스닥 : 809.23상승 6.712:57 03/22
  • 원달러 : 1307.60하락 3.612:57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57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57 03/22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