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8독립선언' 104주년 기념식… 8일, 日중심 도쿄서 열린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3·1 운동과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계기를 마련한 2·8 독립선언 104주년 기념식이 8일 일본 도쿄에서 열린다. /사진=이미지투데이
'3·1 운동'의 도화선이 된 '2·8 독립선언' 제104주년 기념식이 8일 오전 11시 일본 수도 도쿄에서 열린다.

2·8 독립선언은 일제강점기인 지난 1919년 2월8일 김도연·김상덕·김철수·백관수·서춘·윤창석·이광수·이종근·송계백·최근우·최팔용 등 11명의 대표자를 둔 도쿄 조선청년독립단이 주동한 독립운동이다. 당시 재일 한국인 학생 600여명이 도쿄 조선기독교청년회관에 모여 조국 독립을 요구하는 선언서와 결의문을 낭독, 일본 의회에 청원서를 제출하려다 일본 경찰의 제지로 실패했다.

2·8 독립운동은 국내 민족지도자와 학생들에게 알려져 같은해 3월1일 3·1운동을 비롯해 1920년대 청년·학생 독립 투쟁에 결정적인 영향을 미치고 국내외 독립운동단체와 대한민국임시정부 수립의 계기를 마련하는 초석을 깔았다는 평가를 받는다.

이번 기념식은 재일본 한국YMCA 주관으로 열리며 정부 대표로 장정교 국가보훈처 보훈선양국장이 참석한다. 또 광복회원과 유학생 대표, 재일본 한국청년회원 등 150여명이 자리를 함께할 예정이다.

박민식 보훈처장은 "2·8 독립선언은 우리 청년 유학생들이 일본 수도 한복판에서 당당히 대한독립을 선포한 자랑스러운 역사"라며 "그 위대한 애국의 역사를 잊지 않고 미래 세대에 계승하는 것은 물론 이역만리 타국에서 희생·헌신하신 독립운동가를 지속적으로 발굴하는 일에도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송혜남
송혜남 mikesong@mt.co.kr

안녕하세요. 라이브콘텐츠팀 송혜남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0.42하락 14.0612:14 03/24
  • 코스닥 : 821.74상승 9.5512:14 03/24
  • 원달러 : 1291.50상승 13.212:14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2:14 03/24
  • 금 : 1995.90상승 46.312:14 03/24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빅테크 보험진출에 따른 상생 발전 방안 모색 대토론회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