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IPO 흥행' 샌즈랩, 수요예측·공모주 '청신호'… 이달 코스닥 입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샌즈랩이 개인투자자 대상 일반청약에서 흥행에 성공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사이버 보안기업 샌즈랩이 수요예측에 이어 공모주 청약에서도 흥행을 거두며 IPO(기업공개) 시장에서 좋은 성적을 거뒀다.

8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샌즈랩은 지난 6일부터 7일까지 일반투자자 대상 일반청약을 진행했다. 그 결과 통합경쟁률 868.07 대 1을 기록, 청약 증거금만 총 4조2155억원이 넘게 모였다. 샌즈랩의 코스닥 상장일은 오는 15일이다.

샌즈랩은 앞서 지난 2일부터 3일까지 양일간 실시한 기관투자자 대상 수요예측에서 1541개 기관이 참여해 1325.79대 1의 경쟁률을 기록했다. 기관투자자 98.08%가 공모가 상단 혹은 초과의 가격을 제시해 1만500원에 공모가를 확정했다. 상장 후 시가총액은 1587억원이다.

지난 2004년 연세대학교 학생벤처로 시작된 샌즈랩은 악성코드 등 사이버 위협 정보를 자동으로 분석하고, 솔루션을 생성하는 등 사이버 위협 인텔리젠스(CTI)를 제공하는 사이버 보안 솔루션 전문기업이다. 인공지능(AI)·빅데이터 기술력 기반 악성코드 빅데이터 분석 및 수집 능력을 인정받아 2017년 케이사인 자회사로 편입됐다.

샌즈랩은 2021년 약 54억원의 영업수익(영업이익률 약 9%)을 기록했다. 2025년까지 영업수익 309억원 및 영업이익률 45% 달성이 목표다. 국내 정보보호 분야 중 유일하게 2021년, 2022년 연속 국가신기술(NET) 인증을 획득하기도 했다.

이번 공모자금을 통해 샌즈랩은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과 수익을 극대화할 수 있도록 자체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를 구축할 방침이다. 5G 기반 스마트시티 플랫폼과 C-ITS 인프라 보안 강화 기술을 개발하고, BAS(사전 시뮬레이션) 기술을 개발해 사이버 보안 시장에 자리매김할 예정이다.

상장 후에는 클라우드 데이터 센터 건립 및 인프라 확충을 통해 CTI 서비스를 더욱 안정적으로 제공할 방침이다. 또한 해외 우수인력 확보에도 공모자금을 사용할 계획이다. 이달 중 재오픈을 앞둔 멀웨어즈닷컴도 해외 결제 연동성이 개선돼 본격적인 수익화에 더욱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김기홍 샌즈랩 대표는 "쉽지 않은 시장 상황에서도 샌즈랩의 가능성을 믿고 투자해 주신 분들께 감사드리며, 실적으로 보답할 수 있도록 꾸준히 앞서 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8:05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8:05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8:0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8:05 03/22
  • 금 : 1949.60상승 8.518:05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