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주말' 아닌 '평일' 선택한 이재명…檢과 '신경전' 불가피

李, 10일 오전 11시 출석 입장 밝혀…"나 혼자 가겠다"
檢, 9시30분 출석 계속 요구…조사 방식 두고도 신경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이날 의총에서는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탄핵소추안 당론 발의 여부 등을 논의한다. 2022.2.6/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6일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비공개 의원총회에 참석하고 있다. 이날 의총에서는 이상민 행정안전부 장관 탄핵소추안 당론 발의 여부 등을 논의한다. 2022.2.6/뉴스1 ⓒ News1 허경 기자


(서울=뉴스1) 윤다혜 기자 =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앞선 두 차례의 출석과 달리 이번에는 평일인 오는 10일 검찰 조사에 응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가 3차 소환에서는 검찰의 주중 출석 요구를 받아들였지만, 양측은 여전히 '출석 시간'을 놓고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고 있다.

민주당은 전날(7일) 이 대표가 '대장동·위례 개발특혜 의혹'과 관련해 10일 오전 11시 검찰에 출석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그러나 검찰 측은 조사량이 많다는 이유로 오전 9시30분 출석을 계속 요구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8일 야권에 따르면 검찰은 향후 이 대표 측에 출석 시간 조정을 요구할 계획이지만, 이 대표는 오전 11시 출석 입장을 고수할 것이란 분석에 힘이 실린다.

이 대표는 전날 기자들과 만나 자신의 출석 시간과 관련, 검찰이 '10일 오전 9시30분 출석'을 통보했다며 반발하는 것에 대해선 "뭐라고 반발하던가"라고 웃으며 되물었다.

또 검찰의 요구대로 오전 9시30분에 출석할 가능성을 묻자 굳은 표정으로 침묵을 지켰다. 이 대표가 사실상 '수용 거부' 의사를 밝혔다는 관측이 나왔다.

이 대표가 이같은 입장을 계속 유지한다면 출석은 예고대로 10일 오전 11시에 이뤄질 것으로 보인다.

이 대표와 검찰은 '조사 방식'을 두고도 날 선 신경전을 이어가고 있다.

이 대표는 이번 조사에서도 앞서 제출한 33쪽 분량의 서면진술서로 답변을 갈음할 계획이다. 반면 검찰은 앞선 조사에서 이 대표가 사실상 진술 거부권을 행사한 점을 지적하면서 이번 조사에서는 대장동·위례 의혹 전반에 대해 구체적이고 성실한 답변이 필요하다고 주장하고 있다.

이 대표가 3차 조사에서도 비협조적인 태도를 보일 경우 검찰은 구속영장을 청구하는 방안도 검토할 태세다.

이 대표는 이에 맞서 홀로 검찰에 출석해 '탄압받는 야당 대표' 이미지를 부각하며 동정표를 끌어모은다는 전략이다. 앞선 두 차례 검찰 출석에는 당 지도부와 의원들이 대거 동행해 비판을 받은 바 있다.

이 대표는 10일 검찰 출석 입장을 밝히면서 당 지도부와 의원들의 동행 가능성에 대해 "제가 오지 말라고 신신당부했다"고 말했다.

당 내부에서도 '관심이 많이 줄어든 3차 출석까지 갈 필요는 없다', '이번에는 대표의 뜻을 존중해야 한다' 등의 목소리가 나오고 있다.

이에 따라 오는 10일에는 이 대표가 변호인만 대동해 홀로 출석할 가능성이 커 보인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95.90상승 46.3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