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중증장애인 취업 지원…인턴제 참여자 24명 모집

장애인복지시설 등 10개월간 근무…취업 연계도
2015년부터 작년까지 총 196명 참여, 79명 취업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시청 전경. /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시청 전경. /뉴스1 ⓒ News1 박지혜 기자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서울시가 9일부터 '2023년 중증장애인 인턴제' 참여자 24명을 모집한다고 8일 밝혔다.

중증장애인 인턴제는 취업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중증장애인에게 취업 경험의 기회와 맞춤식 훈련을 제공하는 사업이다.

2015년 시작해 2022년까지 총 196명의 장애인이 참여했으며, 이 중 79명이 취업에 성공했다.

선발된 인턴은 3월6일부터 12월29일까지 약1 0개월간 장애인복지관, 장애인자립생활지원센터 등 장애인 관련 기관에서 일하게 된다. 사업기획부터 회계관리까지 업무 전반을 경험할 수 있다.

지원자격은 만 18세 이상 서울시 등록 중증장애인으로 장애인복지시설·장애인단체 등에서 만 1년 이상 상근직으로 근무한 경험이 없으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사업 참여를 희망하는 중증장애인은 서울시 누리집에서 인턴 모집요강과 채용기관을 확인하고, 근무를 희망하는 기관에 9일부터 22일까지 응시원서를 제출해야 한다.

선발은 채용기관에서 서류·면접 심사 후 서울시의 적격심사를 거쳐 최종 확정된다. 결과는 3월2일 서울시 누리집에서 발표한다.

최종 합격자는 3월 초 사업기획·결과보고, 문서작성 프로그램 활용법, 회계기초, 직장예절 교육 등 사전교육을 받은 후 업무 현장에 투입된다. 월 급여는 주 40시간 근무 기준 약 220만원(세전, 4대보험 가입)이다.

경자인 서울시 장애인자립지원과장은 "일하고자 하는 의지와 역량은 충분하지만 업무 경험이 없다는 이유로 취업시장에서 소외되는 장애인이 많다"며 "장애인이 취업을 통해 경제적 자립과 자아실현을 이룰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95.90상승 46.3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