염종현 의장 "경기북부특별자치도, 도의회도 주도적으로 나설것"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지난 7일 제366회 경기도의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이 개회사를 하고 있다. / 사진제공=경기도의회
염종현 경기도의회 의장은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위한 실질적 논의가 확대될 수 있도록 의회 차원의 활동을 주도적으로 전개하겠다고 밝혔다.

염 의장은 7일 열린 '제366회 임시회 제1차 본회의'에서 개회사를 통해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를 본격화하기 위한 '공동의 노력'을 강조했다.

그는 "2023년 새해에는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의 첫발을 내디뎌야 한다"라며 "김동연 지사께서도 시대적 요구에 따라 이를 추진하고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국가 균형발전과 지역 균형발전이라는 대의에서 출발한 경기북부특별자치도 설치가 구두선에 머물지 않도록 우리 모두가 힘을 합쳐 최선을 다해야 할 것"이라며 "의회는 관련 논의에 본격 착수하고, 구체적 청사진을 속도감 있게 제시하겠다"라고 약속했다.

이와 함께 염 의장은 올해 지방자치와 분권 강화에 매진하겠다는 의지를 피력하며 집행부의 협조를 촉구했다.

그는 "지방의회 인사권이 의장에게 주어지긴 했지만, 여전히 조직권, 예산편성권 등이 주어지지 않은 과도기"라면서 "지방의회법 제정 등 지방의회 독립성 강화를 위해 경기도에서 협조해달라"라고 요청했다.

끝으로 염 의장은 최근 김동연 경기도지사가 발표한 합의제 감사기구 '감사위원회' 설치에 대해 "그간 경기도의회에서 끊임없이 요구해왔지만, 역대 도지사들께서 소극적으로 일관하며 거부해왔던 사안이기에 더욱 의미가 크다"라며 환영 의사를 밝혔다.

한편, 염 의장은 이날 임시회 개회에 앞서 두 차례의 강진과 수십여 차례의 여진으로 큰 인명피해를 입은 튀르키예와 시리아 국민에게 위로를 전했다.

제366회 임시회는 이날부터 2월 14일까지 8일 동안 진행되며 2023년 도정과 교육행정 업무보고, 조례안 등 안건 심의 등이 실시된다.


 

경기=김동우
경기=김동우 bosun1997@mt.co.kr

머니s 경기인천지역을 담당하고 있는 김동우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07.57상승 19.2212:12 03/22
  • 코스닥 : 809.30상승 6.7712:12 03/22
  • 원달러 : 1307.50하락 3.712:12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12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12 03/22
  • [머니S포토] 드디어 국내 모습 드러낸 英 '그레나디어' 언베일링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드디어 국내 모습 드러낸 英 '그레나디어' 언베일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