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전남, 작년 '수출·취업자' 선방…건설투자·물가 '악화'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고금리, 고물가, 고환율 등 이른바 '3高' 속에서 지난해 광주·전남지역은 수출과 취업자는 증가세를 이어갔지만, 건설 투자는 악화되고 물가는 치솟았다. 전남 광양항 전경/사진=머니S DB.
고금리, 고물가, 고환율 등 이른바 '3高' 속에서 지난해 광주·전남지역은 수출과 취업자는 증가세를 이어갔지만, 건설 투자는 '악화'되고 물가는 치솟은 것으로 나타났다. 소비 지표인 대형소매점 판매의 경우 광주는 '주춤' 전남은 '뒷걸음질'했다.

8일 한국은행 광주전남본부가 제공한 '최근 광주전남지역 실물경제 동향'에 따르면 작년 광주 제조업 생산은 전년대비 2.7% 상승했으나, 전년( 8.1%)보다 상승폭은 축소됐다.

업종별로 전기장비(-15.8%)는 감소했으나 ▲음료(18.3%) ▲식료품(12.6%) ▲자동차·트레일러(8.7%)는 증가했다.

전남은 전년동기대비 2.2% 감소해 전년 증가(10.2%)에서 감소로 전환됐다.

기타 운송장비(21.3%) ▲고무·플라스틱(1.6%)은 증가했으나 ▲금속가공(-17.0%) ▲화학물질 및 화학제품(-5.4%) ▲비금속광물·제1차금속(-3.1%)은 감소했다.

소비 지표인 대형소매점 판매는 광주는 보합(0.0%), 전남은 감소(-6.0%)해 광주는 전년(9.3%)보다 증가폭이 줄었고, 전남은 감소로 전환됐다.

특히 백화점보다 대형마트가 고전을 면치 못했다. 광주 백화점 판매는 전년대비 5.5% 증가했지만, 대형마트는 7.5% 감소했다.

고금리 여파와 우크라이나 사태 장기화로 원자재값이 급등하면서 건설 투자도 크게 위축됐다.

지난해 광주 건축착공면적은 180만9000㎡로 전년대비 28.0% 감소했고, 전남도 456만6㎡로 전년대비 34.8% 감소했다.

광주·전남 레미콘 출하량도 1027만5000㎡로 전년대비 9.6% 감소했다. 지난해 12월말 현재 미분양 아파트는 광주는 291가구로 전년(27가구)대비 급증했고, 전남도 3029가구로 전년(2163가구)에 비해 폭증했다.

수출은 증가세를 이어갔다.

광주 작년 수출액은 179억4700만달러로 전년대비 8.1% 증가했다. 화학공업제품(-28.0%)▲철강금속(-21.4%)등은 감소했으나▲전자전기(17.4%)▲자동차(0.6%)등은 증가했다.

전남 수출액은 494억3700만달러로 전년대비 15.5% 증가했다. 업종별로 ▲철강금속(-7.0%)▲화학공업제품(-5.3%)등에서 감소했지만▲석유제품(67.8%)▲농·수·광산물(24.6%)등은 증가했다.

물가는 천정부지로 올랐다.

광주 지난해 소비자물가는 전년대비 5.1% 상승해 전년(2.6%)에 비해 상승폭이 커졌고, 전남도 5.7% 상승해 전년(2.6%)대비 상승폭이 크게 확대됐다.

고용시장은 다소 숨통이 트였다. 광주 취업자는 75만명으로 전년대비 5.3% 증가했고, 전남은 101만400명으로 전년대비 25.7%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광주=이재호
광주=이재호 jaeho5259@mt.co.kr

광주전남지역 경제 소식을 빠르고 정확하게 독자 여러분께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