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치X이라 욕해"… 에잇턴 명호, 데뷔 8일만에 학폭 의혹?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그룹 에잇턴 멤버 명호(본명 지명호)의 학교 폭력 폭로자가 재차 피해를 호소했다. /사진=MNH 공식 인스타그램
신인 보이그룹 에잇턴(8TURN) 멤버 명호가 학교폭력을 의혹에 휘말렸다.

8일 에잇턴 소속사 MNH엔터테인먼트는 "최근 온라인상에서 에잇턴 멤버 명호에 대하여 악의적 비방을 포함한 허위 사실이 유포되고 있다"며 입을 열었다.

이어 "당사가 해당 내용의 사실관계를 여러 방면으로 확인하고 교차 검증을 한 바 현재 온라인상에 게재된 내용은 허위 사실임이 명백하고, 이로 인해 당사 소속 아티스트의 명예가 훼손되고 있다"라며 법률 대리인에게 사건을 의뢰, 법적 조치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그러면서 "이 시간 이후로도 당사는 명백한 사실 확인 절차 없이 온라인상에 게재하는 모든 행위에 대해 엄중한 법적 책임을 물을 것이며, 여기에 악의적 확대 해석 및 이를 조장하는 행위나 단순한 의견 표출을 넘어선 악성 게시물, 댓글 등에 대해서는 선처 없는 처벌로 강력하게 대응할 것"이라고 예고했다.

최근 온라인 커뮤니티 등지에서는 명호와 고등학생 동창이라고 주장하는 누리꾼 A씨의 폭로글이 확산됐다.

A씨는 "학창 시절 명호의 무리 아이들에게 'XXX', '메갈', '김치X' 등 폭언과 욕설 등 언어폭력을 당했다"며 사실확인서를 함께 첨부했다. 그러면서 "사과도 받지 못한 채 7년이 지난 지금도 공황으로 인해 정신의학과에서 치료받고 있다"고 주장했다.

A씨는 "소속사가 피해자 확인 없이 명백한 허위사실로 단정지어 피해자 가슴에 또 하나의 대못을 박는다"며 추가 폭로를 이어갔다. 소속사에서 고소한다면 대응하겠다는 뜻도 밝혔다. 또한 그는 "자신에게 직접 폭력을 가한 적은 없지만, 폭행당한 피해자가 있다"며 명호가 폭행으로 학급 교체를 당했다고도 덧붙였다.



 

김유림
김유림 cocory0989@mt.co.kr

머니S 라이브콘텐츠팀 김유림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23:59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23:59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23:59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23:59 03/24
  • 금 : 1983.80하락 12.123:59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