두산밥캣, 지난해 영업익 1조716억원… 전년 比 80%↑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두산밥캣이 지난해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사진은 두산밥캣 콤팩트 트랙터 제품. /사진=두산밥캣 제공
두산밥캣이 지난해 탄탄한 수요를 바탕으로 역대 최대 실적을 기록했다. 지난해 연간 배당금은 주당 1350원으로 결정됐다.

두산밥캣은 지난해 매출 8조6219억원, 영업이익 1조716억원을 기록했다고 8일 공시했다. 전년 대비 각각 48%, 80% 증가한 수치로 역대 최대다. 연간 영업이익률은 같은 기간 2.2% 상승한 12.4%로 집계됐다.

두산밥캣은 실적 개선 배경으로 견조한 수요와 농업 및 조경 장비(GME) 제품군 성장, 2021년 7월 인수한 두산산업차량 연간 실적 반영 등을 꼽았다.

지난해 기존 두산밥캣 사업(산업차량 제외)에서 선진시장의 탄탄한 수요를 바탕으로 전년 대비(달러 기준) 소형 장비가 20%, 포터블파워가 24% 성장하며 사상 최대 매출을 거뒀다. GME는 북미에서 전년보다 51% 성장하면서 콤팩트 트랙터를 첫 출시한 2019년 이래 4년간 연평균 성장률 56%의 고성장을 이어갔다.

산업차량 제품도 대형 렌털사향 매출 증가 등 북미 시장 호조에 힘입어 1조4000억원의 매출을 기록했다.

두산밥캣은 이날 보통주 1주당 750원의 결산배당을 실시하기로 했다. 지난해 중간배당 600원에 결산배당을 더해 연간 총 배당금 주당 1350원을 지급할 예정이다.


 

김동욱
김동욱 ase846@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산업 1부 재계팀 김동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34.94상승 25.7218:05 03/28
  • 코스닥 : 833.51상승 5.8218:05 03/28
  • 원달러 : 1298.80하락 2.718:05 03/28
  • 두바이유 : 74.77하락 0.3718:05 03/28
  • 금 : 1953.80하락 3018:05 03/28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 [머니S포토] 첫 정규 솔로로 컴백한 뱀뱀
  • [머니S포토] 김형두 "검수완박 입법 절차 우려됐다"
  • [머니S포토] 노동부 이정식 "불공정·불합리 관행 근절시 노사 모두 윈-윈"
  • [머니S포토] 존재감 한층 강조 BMW 뉴 XM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