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친중' 타이완 국민당 부주석 방중… 시진핑 만나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샤리옌 타이완 국민당 부주석이 8일(한국시각) 중국을 방문한다. 사진은 샤 부주석. /사진=로이터
친중 성향으로 분류되는 샤리옌 타이완 국민당 부주석이 중국을 방문하는 가운데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과의 만남이 성사될지 주목된다.

8일(이하 한국시각) 로이터에 따르면 샤 부주석은 이날 중국 방문을 위해 출국했다. 샤 부주석은 출국 당시 "시 주석과의 회담은 공식 일정에 없다"며 "중국 측에서 정하는 대로 따를 것"이라고 말했다.

샤 부주석은 신임 중국 타이완 사무판공실 책임자인 쑹타오를 만날 예정이다. 타이완 사무판공실은 중국의 타이완 정책 실무를 담당하는 기구다.

친중 성향인 샤 부주석은 지난해 8월 낸시 펠로시 당시 미국 하원의장이 타이완을 방문하자 류제이 타이완 사무판공실 주임 등 중국 측 인사와 만나 펠로시 의장을 비판했다.

지난해 펠로시 전 의장 방문 직후 린추자 국민당 특별고문은 중국을 방문해 "92공식에 공감한다"고 밝히기도 했다. 92공식이란 '하나의 중국' 원칙을 인정하되 중국을 대표하는 정부가 어디인지에 대한 해석은 각자에게 맡긴다는 내용을 골자로 한다.


 

김태욱
김태욱 taewook9703@mt.co.kr

김태욱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24.48상승 7.5218:05 03/23
  • 코스닥 : 812.19하락 1.2418:05 03/23
  • 원달러 : 1278.30하락 29.418:05 03/23
  • 두바이유 : 74.59상승 0.8518:05 03/23
  • 금 : 1949.60상승 8.518:05 03/23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 [머니S포토] 공효진, 눈부신 후광…이정도쯤이야
  • [머니S포토] 역대 최고 사양 '갤럭시 북3 울트라' 한달여간 판매량 2.5배 ↑
  • [머니S포토] 산업통상자원중소벤처기업위원회 제1차 전체회의
  • [머니S포토] 美 해군 '소항모' 마킨 아일랜드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