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0대 유명 영화배우 '프로포폴 상습 투약' 경찰 조사…출국금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신웅수 기자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한병찬 기자 = 30대 유명 영화배우가 프로포폴 상습 투약 혐의로 경찰 조사를 받았다.

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경찰청은 마약류 관리법 위반 혐의로 영화배우 A씨를 수사 중이다.

복수의 병원을 돌며 프로포폴을 상습 처방받던 A씨는 이를 이상하게 여긴 식품의약품안전처의 수사 의뢰로 경찰에 꼬리가 밟힌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A씨에게 출국금지 조치도 함께 내린 것으로 전해졌다.

경찰은 A씨 체모 등의 감정을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의뢰를 한 것으로 알려졌다.



 

  • 0%
  • 0%
  • 코스피 : 2416.96상승 28.6115:30 03/22
  • 코스닥 : 813.43상승 10.915:30 03/22
  • 원달러 : 1307.70하락 3.515:30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5:30 03/22
  • 금 : 1941.10하락 41.715:30 03/22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 [머니S포토] 영화 '찬란한 나의 복수' 주역들의 파이팅!
  • [머니S포토] 진짜가 나타났다, '안재현·백진희' 그려낼 케미 기대속에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sb다가가는 봉사단, 국민의례 갖는 이승로 성북구청장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