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서운 10대들…서대문 한복판서 새벽 '흉기' 패싸움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 News1 DB
ⓒ News1 DB

(서울=뉴스1) 한병찬 기자 = 서울 서대문구 도로 한복판에서 흉기를 들고 패싸움을 벌인 10대 11명이 경찰에 입건됐다.

8일 경찰에 따르면 서울 서대문경찰서는 지난 6일 새벽 14~17세 중고생 11명을 입건해 조사할 예정이다.

경기 고양시에서 시비가 붙은 이들은 서대문구까지 넘어와 싸움을 벌인 것으로 전해졌다. 일부는 소화기를 난사하고 편의점에서 흉기를 사기도 했다.

이 과정에서 한 명은 얼굴을 다친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 관계자는 "싸운 시간이 새벽이어서 일단 부모에게 인계했다"며 "가담자들을 차례로 불러 조사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 0%
  • 0%
  • 코스피 : 2409.22하락 5.7418:05 03/27
  • 코스닥 : 827.69상승 3.5818:05 03/27
  • 원달러 : 1301.50상승 7.218:05 03/27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7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7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 [머니S포토] 봄향기 물씬…시민·상춘객 반기는 서울의 벚꽃
  • [머니S포토] 국회 법사위 출석하는 한동훈 장관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전사의 방패(WS)' 한미연합훈련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