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일호 밀양시장 "영남권 허브도시 도약"···민선8기 공약사업 보고

공약사업 정상추진율 95.3% 기록 경과보고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박일호 밀양시장./사진=머니S DB
경남 밀양시가 9일 오후 박일호 시장 주재로 시민행복과 밀양발전을 위한 민선8기 공약사업 추진현황 보고회를 열었다.

이번 보고회는 민선8기 출범 시 수립한 64개 공약사업의 추진현황을 점검하고 쟁점 현황 등을 조기에 파악해 대안을 모색하는 등 사업이 원활하게 진행될 수 있는 방안을 마련하기 위해 개최됐다.

밀양시는 이날 보고회를 통해 총 64개의 공약사업 중 61개 사업이 정상추진 중이며, 2개의 미착수 사업과 1개의 부진사업으로 분류돼 95.3%의 추진율을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12월 14일 준공한 경남 스마트팜 혁신밸리 전경./사진=밀양시 제공
시는 지난해 하반기 '수소환경 소재·부품 지원센터', '수소충전소 사업', '공공임대형 지식산업센터 사업'을 확정해 나노융합 국가산단의 고도화와 수소특화단지의 기반을 마련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스마트팜 혁신밸리 준공'에 이어 '지역특화 임대형 스마트팜 조성 공모'에 선정돼 미래형 스마트 농업의 발판을 마련했다고 평가했다.

특히 '도래재 자연휴양림 개장'과 '국립밀양등산학교 착공'으로 영남권 산림휴양 관광벨트 완성을 목전에 두고 있다.

아울러 시민이 살기 좋은 도시 조성을 위한 '제대천 생태하천 복원사업 선정', '공한지 주차장 확대', '스마트 교통체계 구축', '청년행복누림터 건립 확정' 등으로 시민이 살고 싶은 도시를 건설중이다.

지난해 12월 22일 착공식을 가진 국립밀양등산학교 조감도./사진=밀양시 제공
박일호 밀양시장은 "공약사업은 밀양발전을 위한 민선8기 분야별 핵심사업들로서 그 이행여부가 도시의 발전과 직결된다고 볼 수 있어, 공약사업의 단순 이행률 향상보다 실질적인 목표 달성이 매우 중요하다"고 밝혔다.

그러면서 "시장 이하 전 직원은 64개의 공약사업을 기본으로 추진 중인 핵심사업들을 성공적으로 마무리하고 새로운 성장동력을 발굴하는데 모든 행정력을 집중해 우리 밀양을 반드시 영남권 허브도시로 도약시키겠다"고 강조했다.

한편 밀양시는 공약사업이 밀양발전과 시민행복이라는 큰 틀에서 보다 더 발전적이고 미래지향적인 성과를 거둘 수 있도록 노력해 시민과의 약속을 성실히 이행하는 '신뢰행정' 구현에 최선을 다해 나갈 방침이다.


 

경남=임승제
경남=임승제 moneys4203@mt.co.kr

머니S 영남지역 취재부장 임승제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76.86상승 23.718:05 03/31
  • 코스닥 : 847.52하락 2.9618:05 03/31
  • 원달러 : 1301.90상승 2.918:05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8:05 03/31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