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가방 폭발물 아냐…"개인물품 담겨"

무정차 통과 종료하고 열차 운행 재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 지하철의 모습. 2022.11.29/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서울 지하철의 모습. 2022.11.29/뉴스1 ⓒ News1 김영운 기자


(서울=뉴스1) 한병찬 기자 =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상선 승강장에서 발견된 '폭발물 의심 물체'는 폭발물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9일 경찰과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폭발물로 의심받았던 가방 안에는 개인용품이 담긴 것으로 확인됐다.

경찰 관계자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특공대 투입해 확인 결과 특이사항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며 "여행용 가방 안에 잡동사니가 있었다"고 말했다.

이에 서울교통공사는 오후 9시40분쯤 미아역 상하선 무정차 통과를 종료하고 열차운행을 재개했다.

앞서 오후 8시30분쯤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상선 승강장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과 소방이 출동했다. 오후 9시34분쯤 상황 종료됐다.



 

  • 0%
  • 0%
  • 코스피 : 2379.20하락 16.4923:59 03/20
  • 코스닥 : 802.20상승 4.8123:59 03/20
  • 원달러 : 1310.10상승 7.923:59 03/20
  • 두바이유 : 70.31하락 4.5323:59 03/20
  • 금 : 1982.80상승 9.323:59 03/20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엔믹스, 'exp?rgo(엑스페르고)'로 컴백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