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무정차 통과' 종료… 가방 '폭발물' 아냐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에서 발견된 가방은 폭발물이 아닌 것으로 밝혀졌다. /사진= 뉴스1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승강장에서 발견된 가방은 폭발물이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 이에 서울교통공사는 오후 9시40분쯤 미아역 상하선 무정차 통과를 종료하고 열차운행을 재개했다.

9일 경찰과 서울교통공사에 따르면 이날 폭발물로 의심받았던 가방 안에는 개인용품이 담긴 것으로 파악됐다. 경찰 관계자는 "신고가 접수돼 경찰특공대 투입해 확인 결과 특이사항 아닌 것으로 확인됐다"며 "여행용 가방 안에 잡동사니가 있었다"고 말했다.

앞서 오후 8시30분쯤 서울지하철 4호선 미아역 상선 승강장에 폭발물로 의심되는 물체가 있다는 신고가 접수됐다. 서울교통공사는 미아역 상하선을 무정차 통과하도록 조치했었다.



 

  • 0%
  • 0%
  • 코스피 : 2478.64상승 25.4812:21 03/31
  • 코스닥 : 845.44하락 5.0412:21 03/31
  • 원달러 : 1292.20하락 6.812:21 03/31
  • 두바이유 : 77.78하락 0.2612:21 03/31
  • 금 : 1997.70상승 13.212:21 03/31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금융위원장?금감원장, 5대 지주회장과 만나…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