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파 가락1차 현대 재건축·합정7구역 재개발 심의 통과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송파 가락1차 현대아파트 위치도. /사진 제공=서울시
서울 송파구 가락1차 현대아파트가 재건축 심의가 통과되면서 842가구 규모 아파트로 재탄생한다. 마포 합정 7구역도 재개발사업 심의 통과로 38층 주상복합이 들어설 예정이다.

서울시는 지난 28일 제4차 건축위원회를 열고 '송파 가락1차 현대아파트 재건축 사업'과 '합정7 재정비촉진구역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 건축계획안을 통과시켰다고 3일 밝혔다.

가락1차 현대아파트는 공공 125가구를 포함해 총 842가구의 아파트로 재건축된다. 지하철 8호선 문정역과 3호선 가락시장역 사이 위치해 있다. 주거 유형은 사회초년생·신혼부부 등 1~2인 가구를 위한 평형과 수요자 요구에 맞는 5가지 평형(전용 44㎡, 59㎡, 84㎡, 110㎡, 168㎡)을 도입했다.

단지 내부 통경축을 따라 계획한 보행통로를 통해 주변 지역과 자연스럽게 연결하고 근린생활시설, 다함께돌봄센터 등 지역공유 커뮤니티시설을 단지 주변 가로변에 계획해 열린 주거공동체를 유도할 계획이다.

합정7구역 위치도./서울시 제공

합정7구역은 지하철 2·6호선 합정역에서 100m 이내 위치해 있다. 망원한강공원과는 도보 10분 거리다. 이번 심의 통과로 연면적 3만7270㎡, 지하 7층~지상 38층 규모의 주상복합 건축물과 연면적 5083㎡, 지하 3층~지상 8층 규모의 사회복지시설이 조성된다.

지상 4층~지상 25층에는 공공주택 43가구를 포함한 공동주택 210가구가 6가지 타입(43A, 41B, 41C, 26D, 38E, 27F형)으로 구성된다. 그 밖의 주상복합건축물 내에는 ▲오피스텔(1만4703.73㎡, 지상 26~38층) ▲근린생활시설(3881.73㎡)도 포함된다.

사회복지시설은 지상 8층 규모의 별도 건축물로 건립된다. 지하 2~3층 일부를 기계·전기실과 주차장으로 사용한다. 저층부(지하 1층~지상 3층)에는 근린생활시설을 설치하고 건축물 전면에는 보행로와 연계해 지역주민 누구나 쉽게 이용할 수 있는 공개공지를 계획해 양화로변의 가로 활성화를 유도한다.


 

신유진
신유진 yujinS@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신유진 기자입니다. 유익한 기사를 전달하겠습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