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주운전' 박시연 근황 공개… 복귀 시동거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음주운전 사고를 낸 배우 박시연의 복귀에 대중들의 시선이 곱지 않다. /사진=박시연 인스타그램
음주운전 사고를 낸 배우 박시연이 복귀 시동을 걸었다.

지난 15일 박시연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셀카 사진 두 장을 올리며 근황을 알렸다. 사진 속 박시연은 도도한 표정으로 카메라를 응시하고 있다.

박시연은 지난 2021년 1월 서울 송파구 잠실동에서 음주 상태로 운전을 하다 신호 대기 중이던 차량을 들이받는 사고를 냈다. 사고 당시 박시연의 혈중알코올농도는 0.097%로 면허취소 수준이었다.

사고 이후 박시연은 1년 동안 자숙했으나 최근 SNS 활동을 재개했다. 또 원더걸스 출신 유빈이 대표로 있는 르엔터테인먼트와 전속 계약을 체결하며 본격적으로 연예계에 복귀하려는 것이 아니냐는 관측이 나오고 있다.

그의 복귀 시도에 일각에서는 곱지 않은 시선을 보내고 있다. 누리꾼들은 "음주운전이 그렇게 가벼운 범죄였냐" "좋아했는데 실망이다" "대중을 무시하는 거냐" 등 비판을 가했다.


 

  • 0%
  • 0%
  • 코스피 : 2453.16상승 9.2418:05 03/30
  • 코스닥 : 850.48상승 6.5418:05 03/30
  • 원달러 : 1299.00하락 3.718:05 03/30
  • 두바이유 : 78.04상승 0.1518:05 03/30
  • 금 : 1997.70상승 13.218:05 03/30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 [머니S포토] 국내 최대 모터쇼 '서울모빌리티쇼'…2년만에 재
  • [머니S포토] 역대 최대... 163개 기업 참여 '2023 서울모빌리티쇼'
  • [머니S포토] 양곡관리법 관련 당정협의회 열려
  • [머니S포토] 박보검·리사·뷔, MZ세대 핫 아이콘 한자리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