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국 딸 조민, 법정 선다… 부산대 의전원 입학취소 재판 증인 출석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씨가 16일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입학허가 취소 관련 재판에 증인으로 직접 출석한다. 사진은 조씨가 2월6일 유튜브 방송 '김어준의 겸손은 힘들다 뉴스공장'에 출연해 직접 얼굴을 드러내고 공개인터뷰를 하는 모습./사진=김어준 유튜브 채널 화면 캡처
조국 전 법무부 장관의 딸 조민씨가 부산대 의학전문대학원 입학허가 취소 관련 재판에 증인으로 출석한다.

조씨는 부산지법 행정1부(부장판사 금덕희)가 16일 오후 2시 진행하는 본인의 부산대 의전원 입학취소 처분에 대한 취소소송 변론기일에 원고 증인신문을 위해 법정에 직접 출석한다. 조씨가 부산대 입학 관련 재판에 출석하는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조씨는 지난달 2일 열린 변론기일에서 신변보호를 요청했지만 받아들여지지 않았다.

재판부는 "형사사건이 아닌 데다 원고가 원해서 진행하는 증인신문인 만큼 신변보호는 필요 없다고 판단된다"며 "다만 조씨가 재판을 마치고 퇴정할 때는 법정 분위기를 보고 법원 직원이 동행해 다른 통로로 퇴정하는 방법 등을 고려해보겠다"고 밝혔다.

이날 재판에서 조씨는 부산대의 의전원 입학허가 취소 처분에 대해 처음으로 자신의 입장 등을 표명할 것으로 예상된다.

부산대는 지난해 4월 조씨의 부산대 의전원 입학을 취소했다. 부산대 측은 "신입생 모집요강에 '허위서류를 제출하면 입학을 취소한다'고 명시한 점과 동양대 총장 표창장 등이 위조나 허위라는 법원 판결에 근거해 조씨의 입학 취소를 결정했다"고 밝혔다.

이에 조씨는 부산대를 상대로 입학취소 효력을 중단해달라는 집행정지 신청을 제기했다. 법원은 조씨의 신청을 받아들여 본안소송 선고일 후 30일까지 의전원 졸업생 신분을 유지할 수 있도록 했다.


 

송은정
송은정 yuniya@mt.co.kr

안녕하세요 송은정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100%
  • 코스피 : 2379.20하락 16.4918:05 03/20
  • 코스닥 : 802.20상승 4.8118:05 03/20
  • 원달러 : 1310.10상승 7.918:05 03/20
  • 두바이유 : 74.84상승 0.8818:05 03/20
  • 금 : 1973.50상승 50.518:05 03/20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 [머니S포토] 민주당 최고위 입장하는 이재명 대표
  • [머니S포토] 국힘 최고위 들어서는 김기현 대표
  • [머니S포토] 2년 5개월만에 대중교통 마스크 의무해제
  • [머니S포토] 우크라 참전 '이근' 여권법위반·도주치상 혐의 첫 공판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