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림개발, 필리핀 보홀 팡라오 복합 리조트 개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 제공=유림개발
유림개발이 필리핀 세에서 초대형 복합 리조트 개발에 나선다.

유림개발은 지난 14일 필리핀 세부에서 Profood international, 제이파크 아일랜드 리조트 & 워터파크 세부와 'JPARK Island Resort & Water Park Bohol' 개발을 골자로 한 주요조건 합의(HOA)를 체결했다.

1978년 설립된 Profood international은 건조과일?냉동과일?주스 등을 50여개국에 수출하는 필리핀 최대 식품가공업체다. 해당 사업은 필리핀 보홀 팡라오 일대 대지면적 약 132만㎡ 부지에 호텔?리조트?풀빌라 등 총 1351실과 필리핀 최대 규모 워터파크, 27홀 골프장 등을 조성하는 프로젝트다.

보홀 일대는 향후 필리핀 대표 관광지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예상된다. 보홀은 한국에서 가장 가까운 열대 해양 휴양지로 세계문화유산인 초콜릿힐 등 명소와 안경원숭이로 불리는 타르시아 원숭이 서식지 등이 위치해 있다.

팡라오는 천혜의 자연환경을 갖춰 유럽인들이 즐겨 찾는 휴양지다. 세계 3대 다이빙 포인트인 발리카삭섬이 인접해 있다. 고래상어, 바다거북 등 희귀한 동물도 만나볼 수 있다. 인천국제공항에서 직항 노선을 이용해 공항까지 4시간대 도달할 수 있다. 공항에서 리조트까지 차량 10분이 소요된다.

개발 인프라도 잘 갖춰져 필리핀 당국은 2013년부터 도시 발전을 위한 전력?교통 등 인프라 개발 마스터 플랜을 마련했다. 2018년에는 팡라오 전역이 필리핀 경제자유구역청(PEZA)의 관광특구로 지정됨에 따라 개발 인·허가, 세제 혜택 등도 마련됐다.

유림개발은 1993년 설립 후 서울 강남과 인천·경기 광주 등에서 굵직한 프로젝트들을 성공시켰다. 2019년 공급한 '펜트힐 논현'과 2020년 '펜트힐 캐스케이드'는 고급 주거문화의 새로운 획을 그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유시영 유림개발 회장은 "글로벌 럭셔리 리조트 브랜드와 협업해 보홀을 세계적인 고품격 휴양지로 만들기 위한 초대형 사업"이라며 "필리핀 사업을 시작으로 해외 시장에 적극 진출해 한국의 부동산 개발 노하우를 전하고 K-디벨로퍼 교두보 역할을 할 것"이라고 말했다.


 

김노향
김노향 merry@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재테크부 김노향 기자입니다. 투자와 기업에 관련한 많은 제보를 부탁드립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