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B인베스트먼트, 수요예측 흥행… 역대 VC 중 경쟁률 최고치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LB인베스트먼트가 수요예측에서 흥행에 성공했다./사진=이미지투데이
대형 벤처캐피탈(VC) LB인베스트먼트가 코스닥 상장을 위한 수요예측에서 흥행에 성공했다.

17일 금융투자업계에 따르면 LB인베스트먼트는 지난 13~14일 국내외 기관투자자를 대상으로 수요예측을 진행한 결과 최종 공모가를 희망 밴드 상단 5100원으로 확정했다.

이번 수요예측에는 국내외 1417개 기관이 참여해 경쟁률 1298대 1을 기록했다. 수요예측 제도 도입 이후 VC가 실시한 기업공개(IPO) 중 처음으로 1000대 1이 넘는 경쟁률을 기록했다.

전체 참여 기관 중 94%에 해당하는 1321개 기관이 공모 밴드 상단인 5100원 이상의 가격을 제시했다. 상장 후 시가총액은 1184억원이다. LB인베스트먼트는 오는 20~21일 일반청약을 거쳐 29일 코스닥 시장에 상장할 예정이다.

상장 주관을 맡은 미래에셋증권 관계자는 "최근 시장 상황이 좋지 않음에도 오랜 업력을 기반으로 업계 최고 수준의 성과와 파트너십을 보유한 LB인베스트먼트의 경쟁력을 기관투자자들이 높게 평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LB인베스트먼트는 27년 동안 547개 국내외 유망 기업에 투자해 111개 기업의 인수합병(M&A)과 기업공개(IPO)를 성사시킨 벤처투자전문기업이다.

하이브, 펄어비스, 카카오게임즈 등 10개 이상의 기업을 유니콘 기업으로 키워내며 유니콘 제조기로 평가받고 있다. 누적 투자 규모는 1조7000억원이며 안정적 펀드 운용 능력을 기반으로 운용자산(AUM)은 약 1조2000억원까지 증가했다.

LB인베스트먼트는 범LG그룹 일원으로, 펀드 조성, 딜 발굴, 투자기업 성장을 위한 다양한 부문에서 긴밀히 협력하는 파트너십을 보유하고 있다. 신뢰성 높은 안정적인 주주와 높은 수익성, 설립 이후 27년간 단 한 건의 법규 및 규약 위반이 없는 투명한 운용 능력을 기반으로 LP(자금출자회사, Limited Partner)가 선호하는 벤처캐피탈로 자리매김하고 있다.

회사는 이번 공모로 확보한 자금과 향후 창출되는 성과보수, 관리보수를 활용해 GP(위탁운용사) 출자 비율과 AUM을 확대해 나갈 예정이다. 이를 통해 회사의 외형성장과 수익 극대화를 도모한다는 계획이다.

박기호 LB인베스트먼트 대표는 "LB인베스트먼트는 독보적인 투자 성과, 수익성, 신뢰성을 자랑하는 벤처투자 명가로 평가받고 있다"며 "상장 후에도 적극적인 국내외 유망 스타트업 투자를 진행해 진정한 글로벌 벤처투자 명가로 도약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지운
이지운 lee1019@mt.co.kr

머니S 증권팀 이지운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6.12상승 1.53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