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더 글로리' 정성일 "임지연 엄청 사랑했고, 송혜교 호감 있었다"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사진-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
'더 글로리' 정성일이 극중 속 하도영의 감정을 밝혔다.

지난 17일 넷플릭스 코리아 유튜브 채널에 '더 글로리' 박성훈, 정성일, 김히어라, 차주영, 김건우가 출연한 영상이 게재됐다.

영상 속 배우들은 '더 글로리'를 보며 토론을 하는 시간을 가졌다. 차주영은 정성일에게 "도영(정성일 분)이는 연진(임지연 분)이를 사랑했어?"라고 물었다. 이에 정성일은 "엄청 엄청 사랑했죠"라고 답했다.

김히어라는 "왜? 디올 입어서?"라고 했고, 차주영은 "적게 입어서?"라고 했다.

정성일은 "이 다섯 명 안에서의 그거는 뭔가 다 필요에 의해서만 만나지는 느낌이 좀 있는 것 같다"라고 했다. 김히어라는 "자꾸 그런 눈빛으로 우리 보지 마"라고 했고, 정성일은 "너희들이 그렇게 연기를 했어"라고 말했다.

박성훈은 "저희는 진심이었어요. 오해가 조금 있으신 것 같아요"라고 너스레를 떨었다. 김히어라는 "외부인이라서 확실히 다르다 느끼는 게"라고 했다.

정성일은 "3자의 입자에서 보면 애들이 하는 게 사랑이란 단어를 쓸 수 있을까라는 느낌조차 들어"라며 "하는 짓거리들이"라고 했다. 박성훈은 "칫"하고는 "우리도 사랑했거든?"이라고 했다.

이후 박성훈은 "동은(송혜교 분)을 향한 도영의 감정. 호감이다 VS 동정이다 VS 혹은 다른 무언가다"라고 했다.

정성일은 "동정은 사실 아닌 것 같고요. 호감이랑 그 외의 것들인 거죠"라고 했다.

이어 정성일은 "처음엔 호기심이었다가 기다려졌다가"라며 "내가 던지는 질문에 모든 것이 답이 있었던 사람인데 내가 던지는 질문마다 정말 생각지도 않았던 답을 해버리니까 뭐지 이렇게 됐던 것 같아"라고 했다.

박성훈은 "둘 중에 굳이 나누자면 호감이다"라고 했고, 정성일은 "굳이 나누자면 호감이죠"라고 인정했다.


 

이남의
이남의 namy85@mt.co.kr

안녕하세요. 머니S 금융팀 이남의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414.96하락 9.5218:05 03/24
  • 코스닥 : 824.11상승 11.9218:05 03/24
  • 원달러 : 1294.30상승 1618:05 03/24
  • 두바이유 : 75.14하락 0.9818:05 03/24
  • 금 : 1983.80하락 12.118:05 03/24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 [머니S포토] 수협 이·취임식, 중앙회장 직 내려놓는 임준택 前 회장
  • [머니S포토] 엄정화·보아·서현·아이린... 'D&G 뮤즈 킴 카다시안 론칭' 나들이
  • [머니S포토] 김진표 "의정대상 심의위원회 역할 중요"
  • [머니S포토] 2024 강원 동계청소년올림픽 성공 기원하며 파이팅!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