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19일 오후 10시 '초미세먼지 주의보' 발령

노약자·어린이·심혈관 질환자 등 외출 자제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19일 오전 서울 동호대교에서 바라본 서울숲 방면 서울 하늘이 미세먼지 영향 등으로 뿌옇다. 2023.3.19/뉴스1 ⓒ News1 황덕현 기후환경전문기자
19일 오전 서울 동호대교에서 바라본 서울숲 방면 서울 하늘이 미세먼지 영향 등으로 뿌옇다. 2023.3.19/뉴스1 ⓒ News1 황덕현 기후환경전문기자


(서울=뉴스1) 정연주 기자 = 서울시 보건환경연구원은 19일 오후 10시 초미세먼지 주의보를 발령했다.

초미세먼지(PM-2.5) 시간당 평균 농도가 75㎍/㎥ 이상이 2시간 지속돼 초미세먼지 주의보가 발령됐다.

지난 18일부터 국외 미세먼지가 유입되고, 대기 정체로 국내 발생 미세먼지가 축적돼 초미세먼지 농도가 높아진 것으로 추정된다.

호흡기 또는 심혈관 질환자나 노약자·어린이 등은 외출을 자제해야 한다. 실외 활동을 할 경우 보건용 마스크 착용이 권고된다.

대기질 실시간 자료는 대기환경정보 누리집이나 모바일 서울 앱 등을 참조하면 된다.



 

  • 0%
  • 0%
  • 코스피 : 2409.52상승 21.1712:19 03/22
  • 코스닥 : 809.86상승 7.3312:19 03/22
  • 원달러 : 1307.50하락 3.712:19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19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19 03/22
  • [머니S포토] 드디어 국내 모습 드러낸 英 '그레나디어' 언베일링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길복순 전도연, 킬러로 돌아오다!
  • [머니S포토] 드디어 국내 모습 드러낸 英 '그레나디어' 언베일링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