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내 스마트폰 판매량, 온라인은 '애플과 구글' 오프라인은 '삼성'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스마트폰 판매량' '아이폰6s' '갤럭시 노트5'

국내 스마트폰 시장에서 애플과 구글이 선전하고 있다.

지난 27일 SK텔레콤이 온라인 쇼핑몰 T월드 다이렉트에 게재한 12월 2주차 스마트폰 판매 순위를 살펴보면 애플의 아이폰6s 64GB가 28.2% 점유율로 프리미엄 시장 1위를 차지했다.

아이폰6s 16GB 모델은 13.8%로 2위, 아이폰6s 플러스 64GB 모델은 8.1%로 4위에 각각 자리했다. 프리미엄 스마트폰 시장에서 아이폰6s 모델의 점유율을 모두 더하면 50%가 넘는다.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5 64GB 모델은 13.8%로 3위, 노트5 32GB 모델은 7.1%로 5위에 이름을 올렸다.

중저가 스마트폰은 중국 스마트폰 제조업체인 화웨이가 만든 구글 레퍼런스폰 '넥서스6P'(32GB)가 34.6%로 압도적인 1위를 기록했다. 뒤이어 SK텔레콤 전용폰 루나가 28.4%로 2위, 구글의 '넥서스5X'(32GB)는 20.0%로 3위에 자리했다. 삼성전자의 '갤럭시A5'는 9.7%로 4위에 올랐다.

한편 온라인과는 다르게 삼성전자의 '갤럭시 노트5'는 오프라인 매장에서 7주째 판매량 1위를 지키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시장조사기관 애틀러스리서치앤컨설팅이 집계한 12월 2주차 스마트폰 판매량 순위를 살펴보면, 갤럭시 노트5(SK텔레콤) 32GB 모델이 점유율 7%로 1위에 올랐다. 2위는 LG유플러스가 판매한 갤럭시 노트5, 3위는 애플의 '아이폰6s'(SK텔레콤)가 차지했다.

SK텔레콤이 발표한 12월 스마트폰 판매량. /사진=T월드 다이렉트
SK텔레콤이 발표한 12월 스마트폰 판매량. /사진=T월드 다이렉트

 

진현진
진현진 2jinhj@mt.co.kr  | twitter facebook

머니투데이 경제주간지 머니S 산업1팀 IT 담당 진현진 기자입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2834.29하락 28.3923:59 01/21
  • 코스닥 : 942.85하락 15.8523:59 01/21
  • 원달러 : 1194.00상승 1.623:59 01/21
  • 두바이유 : 87.89하락 0.4923:59 01/21
  • 금 : 85.14하락 1.2123:59 01/21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 [머니S포토] 엄지원·배두나·유리, 코스메틱 론칭 3人3色 미녀
  • [머니S포토] 삼성전자 이인용 사장과 인사 나누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
  • [머니S포토] 이재명·윤석열 후보와 만남 제안하는 김동연 후보
  • [머니S포토] 은평한옥마을에서 공약 발표하는 이재명 대선후보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