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소속사와 전속계약 분쟁… "3년 내내 정산 못받아"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가수 전효성.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가수 전효성. /사진=레인보우 미디어

걸그룹 시크릿 출신 전효성(29)과 소속사 TS엔터테인먼트간에 정산문제로 논란이 일고 있다. 

28일 서울서부지법 민사합의 12부(이원신 부장판사)의 심리로 전효성이 TS엔터테인먼트에 제기한 전속계약효력부존재 확인 소송 두 번째 변론 기일이 이뤄졌다. 

이날 전효성 측 법무 대리인은 "전효성이 일을 하고도 제대로 수익 정산을 받지 못했다"며 "피고 측이 구체적인 증빙 자료 제출은 대외비라는 이유로 제출을 거부하고 있다"고 주장했다.  

전효성 측 법무 대리인에 따르면 전효성은 지난 2015년 600만원을 마지막으로 3년 내내 정산금을 받지 못했다. 

이에 반해 TS엔터테인먼트 측은 정산에 문제가 없었다고 주장한다. TS 엔터테인먼트 측 법무 대리인은 정산 설명회 모습을 녹화한 영상을 증거자료로 제출하며 "정산 내역은 충분히 설명했다"고 말했다.

현재 전효성 측은 미지급된 정산금을 포기하더라도 TS엔터테인먼트와 전속계약을 해지하겠다는 입장을 고수하고 있다.

이에 TS엔터테인먼트 측은 계약 해지는 할 수 없다고 주장하며 "전속계약을 유지한다는 전제로 논의는 해볼 수 있지만, 계약을 종료시키면서 조정에 응할 의사는 없다"고 밝혔다.   

재판부는 오는 5월 2일 한 차례 더 변론 기일을 갖기로 했다.  


 

  • 0%
  • 0%
  • 코스피 : 2408.82상승 20.4712:55 03/22
  • 코스닥 : 809.17상승 6.6412:55 03/22
  • 원달러 : 1308.00하락 3.212:55 03/22
  • 두바이유 : 73.74상승 3.4312:55 03/22
  • 금 : 1941.10하락 41.712:55 03/22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 [머니S포토] 근본부터 철저히…英 정통 오프로더 '그레나디어' 아시아 최고 공개
  • [머니S포토] 루이비통 회장, 홍라희·이부진과 함께 비공개 리움 투어
  • [머니S포토] 원희룡 장관 '노후 아파트 주민들과 대화'
  • [머니S포토]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국내 출시… '2052만원부터'

칼럼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