권은비 김채원 "세대차이 느끼지만 … 서로에게 좋은 시너지가 되는 사이"

 
 
기사공유
  • 카카오톡 공유
  • 카카오톡 공유
  • 네이버 블로그
  • 카카오스토리
  • 텔레그램 공유
  • url 공유
남성 패션·라이프 스타일 매거진 '에스콰이어'가 걸그룹 '아이즈원' 출신의 권은비와 김채원과 함께한 화보와 인터뷰를 공개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공개된 사진에서 권은비와 김채원은 다양한 의상에 걸맞는 표정과 포즈를 소화하며 매력을 뽐냈다.

이어진 인터뷰에서 권은비와 김채원은 서로의 성격과 취향, 외모까지 다른 부분이 많다고 털어놨다.

권은비는 "채원이는 차분한 편이지만, 저는 말도 많고 성격도 급하다"라며 "평소에도 제가 채원이에게 애교를 부리면, 채원이가 담담하게 대꾸해주는 느낌이다"라고 말했다. 김채원은 "은비 언니는 저와 달리 열정과 추진력이 있는 사람"이라며 "서로에게 부족한 부분을 채워줄 수 있어 더 재미있는 것 같다"고 전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또한 두 사람은 전혀 다른 식성 때문에 빚어진 유쾌한 에피소드도 언급했다. 김채원은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민트 초코 맛'에 대한 확고한 소신을 보이며 "전부 민트 초코 맛으로 채운 아이스크림을 사 간 적도 있다"고 말했다. 이에 권은비는 "치약 맛"이라며 몸서리를 쳤다.

다섯 살 차이가 나는 두 사람은 약간의 '세대 차이'를 느낀다고도 말했다. 권은비는 "제가 아는 노래를 채원이가 모를 때가 많고, 반대로 채원이가 쓰는 줄임말을 제가 이해하지 못할 때도 많다"라고 말했고, 김채원은 "은비 언니는 '아재 개그' 같은 걸 많이 한다"고 말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이렇게 다른 두 사람이지만 서로를 통한 시너지 효과는 컸다고. 김채원은 권은비가 작사, 작곡한 곡 'SPACESHIP'의 가이드 녹음을 진행하며 작사, 작곡에 흥미가 생겼다고 밝혔다. 권은비는 "서로에게 좋은 시너지가 되어주는 것 같다"고 전했다.
©에스콰이어
©에스콰이어

한편 권은비와 김채원의 화보 및 인터뷰 전문은 '에스콰이어' 에서 만나볼 수 있다.
 

강인귀
강인귀 deux1004@mt.co.kr  | twitter facebook

출판, 의료, 라이프 등 '잡'지의 잡을 담당합니다.

이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
  • 0%
  • 0%
  • 코스피 : 3202.32하락 40.3318:03 07/30
  • 코스닥 : 1031.14하락 12.9918:03 07/30
  • 원달러 : 1150.30상승 3.818:03 07/30
  • 두바이유 : 75.41상승 0.3118:03 07/30
  • 금 : 73.90상승 0.2218:03 07/30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 [머니S포토] 국민의힘 입당한 윤석열
  • [머니S포토] 입장하는 이인영 통일부 장관
  • [머니S포토] '체계·자구 심사권 폐지' 촉구하는 장경태 의원
  • [머니S포토] 피켓시위 LH노조원과 인사하는 與 '송영길'

커버스토리

정기구독신청 독자의견